HOME 핫토픽
손승원, 무면허·음주운전 혐의 '윤창호법' 구속에 한동근·차주혁·윤태영·박채경 떠올라

[업다운뉴스 권재준 기자] 배우 손승원이 무면허 음주운전 혐의로 ‘윤창호법’을 적용해 구속된 첫 연예인이라는 불명예를 안았다. 특히 손승원은 무려 세 차례 음주운전 전력이 있어 대중들의 질타가 이어지고 있다. 손승원의 구속 소식이 눈길을 끌면서 과거 음주운전으로 물의를 빚은 한동근과 차주혁, 윤태영, 박채경 등이 떠오르고 있다.

지난 2일 서울중앙지법 측은 손승원에게 범죄가 소명되고 구속 사유와 필요성이 인정된다면서 영장을 발부했다. 손승원은 지난해 12월 서울 강남구 일대에서 술에 취한 상태로 운전, 상대방 승용차를 들이 받는 사고를 냈다.

 

[사진=연합뉴스]
 

 

아울러 그는 음주운전 후 도주했다는 사실이 추가적으로 발표되면서 대중들을 경악케 만들었다. 당시 손승원은 무면허 상태임에도 불구하고 면허 취소 수준인 혈중알코올농도 0.206%로 운전을 했다.

연예인들의 음주운전 소식은 예삿일로 되어 버렸다. 무면허 음주운전 혐의로 구속된 손승원 외에도 파워풀만 가창력과 독보적인 음색이 인상적인 가수 한동근이 지난해 8월 서울 서초구 인근 도로에서 음주운전 단속에 적발됐다.

당시 경찰의 음주측정 결과 한동근의 혈중알코올농도는 0.103%로 면허취소 수준이었다.

이후 그의 소속사인 플레디스 엔터테인먼트는 “한동근은 현재 잘못을 깊게 뉘우치고 있으며 향후 모든 활동을 중지하고 자숙의 시간을 가질 것"이라면서 "성실히 경찰 조사에 임하겠다"고 말했다.

아이돌그룹 남녀공학 출신인 차주혁도 빼놓을 수 없다.

그는 지난 2016년 10월 혈중 알코올농도 0.112%의 면허취소 수치로 운전을 하다가 보행자 3명을 다치게 한 혐의를 받았다. 앞서 차주혁은 한국과 네덜란드를 오가며 마약을 흡입하거나 투약, 지인에게 판매자를 소개하고 대마를 대신 구입해 준 혐의로 기소된 바 있다.

이에 차주혁은 지난해 6월 마약류 관리에 관한 법률, 도로교통법·교통사고처리 특례법 위반 혐의로 징역 1년 6개월을 선고 받았다. 

이외에도 배우 윤태영은 지난 5월 음주운전 후 접촉사고를 냈다. 당시 윤태영의 혈중 알코올 농도는 면허정지에 해당하는 0.079% 수준이었다. 배우 박채경 또한 지난해 11월 면허 취소 수준의 만취 상태로 음주운전을 했다는 소식을 전했다.

 

권재준 기자  webmaster@updownnews.co.kr

<저작권자 © 업다운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권재준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제호 : 업다운뉴스  |  등록번호 : 서울 아 01603  |  등록연월일: 2011.5.2  |  발행인 : 최문열   |  편집인 : 김한석
Copyright © 업다운뉴스. All rights reserved.
기사제보 및 문의 : webmaster@updownnews.co.kr
모든 콘텐츠는 무단 사용, 복사, 배포시 저작권법에 저촉되며 법적 제재를 받을 수 있습니다.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