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정치
양승태 기자회견 예고에 소집령 내린 법원노조…물리적 충돌 우려

[업다운뉴스 김혜원 기자] 사법행정권 남용의혹을 받고 있는 양승태 전 대법원장이 검찰 소환 전 대법원 앞에서 기자회견을 예고했다. 이에 전국공무원노동조합 법원본부(법원노조)가 기자회견을 원천봉쇄하겠다는 입장을 밝히면서 물리적 충돌에 대한 우려가 커지고 있다.

법원노조는 10일 법원 내부통신망 코트넷에 성명서를 게재하고 전국 법원본부 간부들에게 소집령을 내렸다. 법원노조는 양 전 대법원장을 향해 “사법농단 몸통 양승태의 오만이 극치에 달했다”며 “사법농단의 정점에 있는 양승태가 대법원에서 기자회견을 하겠다는 것은 법원 내 적폐세력을 결집하겠다는 의도이고, 끝가지 법원을 자극해 혼란을 야기하려는 마지막 발악”이라고 일갈했다.

양승태 전 대법원장이 11일 서울중앙지검 출석을 앞두고 기자회견을 예고했다. [사진=연합뉴스]
 

이어 “양 전 대법원장이 서야 할 곳은 검찰 피의자 포토라인”이라며 “대법원에서 하는 양승태 기자회견을 원천 봉쇄할 것”이라고 덧붙였다.

검찰은 '사법 행정권 남용 의혹' 피의자로 서울중앙지검에 출석하는 양 전 대법원장을 위해 대통령급 예우를 갖춘 포토라인을 마련했다. 그러나 양 전 대법원장은 "검찰 포토라인에선 아무 말도 하지 않겠다"는 입장을 보였다. 양 전 대법원장은 11일 오전 9시쯤 대법원에서 사법행정권 남용 사태에 대한 자신의 생각과 소회를 발표한 뒤 검찰청사로 이동할 예정이다.

법원노조가 소집령을 내린 이후 양 전 대법원장이 대법원 청사 기자회견을 강행할지 여부는 확인되지 않았다. 허나 기자회견이 열린다면 물리적인 충돌이 일어날 가능성도 없지 않다.

김혜원 기자  memero10@naver.com

<저작권자 © 업다운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혜원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제호 : 업다운뉴스  |  등록번호 : 서울 아 01603  |  등록연월일: 2011.5.2  |  발행인 : 최문열   |  편집인 : 김한석
Copyright © 업다운뉴스. All rights reserved.
기사제보 및 문의 : webmaster@updownnews.co.kr
모든 콘텐츠는 무단 사용, 복사, 배포시 저작권법에 저촉되며 법적 제재를 받을 수 있습니다.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