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국제
김정은 설연휴 이후 베트남 방문설, 2차 북미회담 개최까지 이어질까

[업다운뉴스 강성도 기자] 베트남 정부가 김정은 북한 국무위원장의 국빈 방문을 준비하고 있다고 로이터통신이 17일 두 명의 소식통을 인용해 보도하면서 베트남 방문설이 국제사회의 주목을 끈다.

로이터통신은 익명의 한 소식통이 "김 위원장이 설 연휴인 오는 2월 4∼8일 이후 베트남을 방문할 것"이라고 말했다고 전했다.

로이터통신이 17일 두 명의 소식통을 인용해 베트남 정부가 김정은 북한 국무위원장의 국빈 방문을 준비하고 있다고 보도했다. ][사진=연합뉴스] 
 

현재 베트남은 태국과 함께 제2차 북미 정상회담 개최지로 유력하게 거론되는 나라여서 이같은 보도는 더욱 주목을 받는다. 미국 워싱턴포스트(WP), CNN 등은 북미회담이 3월 또는 4월 베트남에서 정상회담이 열릴 가능성이 높다고 보도해 오고 있다.

미국 도널드 트럼프 대통령 또한 김 위원장에게 보내는 친서를 통해 "미국은 2차 북미정상회담을 바라고 있으며 회담 장소로 태국 방콕과 베트남 하노이를 고려할 수 있다"고 밝힌 바 있다.

로이터통신 보도에 따르면 이 소식통은 현재까지 김 위원장의 베트남 방문이 2차 북미정상회담과 관련된 것인지는 확인되지 않았다고 말했다. 베트남 외교부 역시 이 통신의 김 위원장 방문 및 정상회담 개최 여부 확인 요청에 응하지 않았다.

베트남의 고위 당국자는 "이런 (2차 북미정상회담 같은) 행사 개최를 의뢰받은 적은 없지만 (외국 고위급 인사를 뜻하는) 'A1'의 방문 가능성에 대비하기 위한 지침을 받은 바 있다"고 로이터통신에 밝혔다.

강성도 기자  webmaster@updownnews.co.kr

<저작권자 © 업다운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강성도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제호 : 업다운뉴스  |  등록번호 : 서울 아 01603  |  등록연월일: 2011.5.2  |  발행인 : 최문열   |  편집인 : 김한석
Copyright © 업다운뉴스. All rights reserved.
기사제보 및 문의 : webmaster@updownnews.co.kr
모든 콘텐츠는 무단 사용, 복사, 배포시 저작권법에 저촉되며 법적 제재를 받을 수 있습니다.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