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19-03-21 20:21 (목)
호날두 해트트릭 '대반전 드라마'
호날두 해트트릭 '대반전 드라마'
  • 조승연 기자
  • 승인 2019.03.13 09:1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업다운뉴스 조승연 기자] 크리스티아누 호날두가 해트트릭을 달성하는 반전드라마를 쓰며 유벤투스를 챔피언스리그 8강에 올렸다.

호날두는 13일(한국시간) 이탈리아 토리노의 알리안츠 스타디움에서 벌어진 아틀레티코 마드리드와 2018~2019 유럽축구연맹(UEFA) 챔피언스리그 16강 2차전서 해트트릭을 기록해 팀의 3-0 승리를 견인했다.

원정 1차전 0-2 패배로 탈락 위기에 몰렸던 유벤투스는 이날 승리로 1, 2차전 합계 3-2를 기록, 8강행을 확정지었다.

호날두(오른쪽)가 골을 터뜨린 뒤 환호하고 있다. [사진=로이터/연합뉴스]

수비가 강한 아틀레티코 마드리드를 상대로 쉽지 않은 승부가 예상됐지만 막강한 공격력을 앞세워 전세를 뒤집었다. 호날두는 홀로 세 골을 모두 책임졌다. 머리와 발을 이용해 골망을 가르며 홈팬들의 기대에 부응했다.

1차전에서 이렇다 할 위협적인 장면을 만들어내지 못했던 호날두는 이날 경기 내내 끊임없이 아틀레티코의 골문을 위협했다.

선제골은 일찌감치 터졌다. 호날두는 전반 27분 페데레코 베르나르데스키의 크로스를 강한 헤더로 마무리 지으며 골맛을 봤다.

분위기를 끌어올린 호날두는 후반 시작 4분 만에 또 헤더로 추가골을 뽑아내며 1차전 패배를 원점으로 돌렸다.

마지막 세 번째 골 역시 호날두의 몫이었다. 후반 41분 문전을 돌파하던 베르네르데스키가 앙헬 코레아에 걸려 넘어져 페널티킥이 선언됐고, 호날두가 키커로 나섰다. 호날두는 강력한 슛으로 골문 왼쪽 구석을 갈라 대역전극의 대미를 장식했다.

특히 호날두는 1차전에서 자신들의 맘을 상하게 했던 디에고 시메오네 아틀레티코 마드리드 감독의 세리머니를 따라하며 기쁨을 만끽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