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19-07-17 17:50 (수)
GS건설 '백련산파크자이' 43가구, 3월중 일반분양 실시
GS건설 '백련산파크자이' 43가구, 3월중 일반분양 실시
  • 백성요
  • 승인 2019.03.18 17:5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백련산파크자이' 등 43가구에 대한 일반분양이 20일부터 시작된다. 

GS건설ㅇㄴ 3월 중 서울 은평구 응암동에 위치한 ‘백련산파크자이’ 조합 보류지 등 43가구에 대해 일반분양을 실시한다고 18일 밝혔다. 

금번 분양 관련, GS건설은 조합 보류지 등이 포함된 만큼 선호도 높은 동호수가 다수 포함되어 있다고 밝혔다. 특히, 전용 84㎡ 타입은 금번 공급물량 모두 15층 이상 고층으로 주변시세보다 저렴하고, 즉시입주가 가능하다. 

백련산파크자이는 지하 4층, 지상 10~20층, 9개 동, 전용면적 49~84㎡ 총 678가구 규모이며, 금번 일반분양물량은 ▲55㎡ 5가구 ▲59㎡A 21가구 ▲59㎡B 10가구 ▲84㎡A 4가구 ▲84㎡B 2가구 ▲84㎡C 1가구 등 이다.

GS건설의 백련산파크자이 전경 [사진=GS건설 제공]

분양일정은 20일 1순위 당해지역, 21일 1순위 기타지역 청약이 진행된다. 당첨자발표는 29일이며, 계약기간은 4월 9일~11일이다.

백련산파크자이가 위치한 서울 은평구는 투기과열지구로 지정돼 청약 지원 요건을 꼼꼼히 확인해야 한다. 1순위 자격요건은 청약통장가입기간이 2년 이상이어야 하며, 세대주여야 한다. 또한 세대주 본인 및 세대원 전부 무주택자여야 하고, 5년 이내 청약 당첨 사실이 없어야 한다.

백련산파크자이는 앞서 2016년 6월에 진행한 일반분양 당시 큰 인기를 모았었다. 현재는 준공이 완료돼 입주 중인 단지다. 입주 진행 중인 단지인 만큼 계약 후 잔금 납부 시 바로 입주가 가능하다. 특히 수요자 입장에서는 완공된 아파트의 실제 모습을 확인할 수 있다는 것이 장점이다. 

백련산파크자이는 단지 인근에 응암초를 비롯해 충암초(사립)중고교 및 명지초(사립)초중고교, 연은초, 영락중 등이 있다. 또한, 백련산이 인접해 숲세권 아파트로 꼽힌다. 또한 한강까지 연결되는 불광천도 가까이 있어 자전거를 타거나 산책을 하기에 좋다.

이밖에도 인근에 서울시립은평병원이 있고, 연세세브란스 병원도 가깝다. 또한 단지에서 반경 1km내에 이마트(은평점)와 신응암시장, 대림시장 등 다양한 쇼핑시설이 있다. 지하철 6호선 새절역을 도보로 이용할 수 있으며, 지하철 3호선 녹번역도 가깝다. 또 내부순환도로와 통일로 등의 도로 접근성도 좋다.

자이(Xi)가 자랑하는 단지내 조경시설도 특징이다. 생태연못을 조성하고, 팽나무로 만든 테마정원인 엘리시안가든을 조성됐다. 아이들이 뛰어놀 수 있는 자이펀그라운드와 주민들의 건강 증진을 위한 주민운동시설, 아이들이 안전하고 편리하게 통학할 수 있도록 설계한 스쿨버스 대기공간인 맘스 스테이션도 있다.

임성수 GS건설 분양소장은 “백련산파크자이는 주변 단지의 정비 완료 시 주거환경이 현재보다 좋아질 것으로 예상되고, 경전철 서북부 개통 호재 등으로 향후 집값 상승이 더욱 기대되는 아파트”라며 “대형마트, 학교, 편의시설 등이 단지 주변에 밀집해 있어 생활하기에도 편리하고 백련산과 불광천이 앞 뒤로 있어 쾌적한 자연환경까지 갖춰 입주 만족도도 높을 것으로 기대된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