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19-09-15 14:22 (일)
U-20 월드컵 최종 21인 확정…이강인·정우영 등 유럽파 5명 포함
U-20 월드컵 최종 21인 확정…이강인·정우영 등 유럽파 5명 포함
  • 이세영 기자
  • 승인 2019.05.03 09:0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업다운뉴스 이세영 기자] 2019 국제축구연맹(FIFA) 20세 이하(U-20) 월드컵 축구대회(23일~6월 15일·폴란드)에 출격할 ‘정정용호’ 태극전사 21명의 명단이 확정됐다.

한국 축구의 미래로 손꼽히는 이강인(발렌시아)을 필두로 공격수 정우영(뮌헨)과 미드필더 김정민(리퍼링), 수비수 김현우(디나모 자그레브), 골키퍼 최민수(함부르크) 등 5명의 유럽파 선수들이 포함됐다.

U-20 월드컵에 출전할 태극전사 21인이 확정됐다. [사진=대한축구협회 제공]

U-20 대표팀을 이끄는 정정용 감독은 2일 파주 NFC(대표팀트레이닝센터)에서 U-20 월드컵에 출전할 21명의 최종명단을 확정했다.

최전방 공격진에는 K리그1에서 활약하는 전세진(수원)과 조영욱(수원)이 무난히 포함된 가운데, 오세훈(안산)과 엄원상(광주)이 정우영과 함께 발탁됐다. 소집훈련에 참가했던 이동률(제주)과 김세윤(대전)은 탈락했다.

미드필더에서도 이강인과 김정민을 비롯해 김세윤(대전), 고재현(대구), 박태준(성남), 정호진(고려대)이 이름을 올렸다.

정 감독은 수비라인에 김주성(서울), 김현우, 이상준(부산), 이재익(강원), 이지솔(대전), 최준(연세대), 황태현(안산)을 선택했고, 수문장은 박지민(수원), 이광연(강원), 최민수를 뽑았다.

정 감독은 이날 오전 선수단 미팅을 통해 최종명단에 포함되지 못한 선수들을 위로하며 소속팀으로 돌려보냈다.

유럽파 5명 중에서 이강인과 최민수는 일찌감치 훈련에 합류해서 호흡을 맞춰온 가운데, 김현우, 김정민, 정우영은 폴란드 현지에서 대표팀에 합류한다.

김현우는 오는 5일, 김정민은 11일 폴란드 현지에서 대표팀에 들어올 예정이다. 다만 정우영은 소속팀 일정 때문에 정확한 합류 시기는 확정되지 않았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