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19-05-22 12:03 (수)
삼성화재, 영국 '로이즈 보험시장' 진출…전략주주로 캐노피우스사 경영 참여
삼성화재, 영국 '로이즈 보험시장' 진출…전략주주로 캐노피우스사 경영 참여
  • 이선영 기자
  • 승인 2019.05.07 11:2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업다운뉴스 이선영 기자] 삼성화재(사장 최영무)가 포튜나탑코 유한회사와 전략적 파트너십 계약을 맺고, 글로벌 보험시장의 중심인 영국 로이즈 시장에 진출한다.

330여년의 역사를 가진 영국 로이즈 보험시장은 축적된 통계와 정교한 언더라이터(심사역) 등 전문성을 바탕으로 글로벌 특종보험의 허브로 자리매김해왔다.

지난 2일 영국 런던에서 전략적 파트너십 계약을 체결한 후 악수를 하는 최영무 삼성화재 사장(왼쪽)과 마이클 왓슨 캐노피우스사 회장. [사진=삼성화재 제공]

삼성화재는 지난 2일 영국 런던에서 로이즈 캐노피우스사를 100% 소유한 포튜나탑코 유한회사에 1억5000만달러(한화 약 1700억원)를 투자, 전략주주로 경영에 참여하는 계약을 맺었다고 7일 밝혔다.

캐노피우스사와 파트너십을 통해 로이즈에 진출해 이사회 구성원으로 경영에 직접 참여하고, 글로벌 사업의 초석을 다지겠다는 것이 삼성화재의 계획이다.

캐노피우스사의 경우 지난달 미국 암트러스트사의 로이즈 사업 부문 인수 계약을 체결, 2020년에는 업계 10위에서 5위권으로 글로벌 시장에서의 지위가 향상될 것이란 관측이 나온다.

최영무 삼성화재 사장은 "글로벌 보험사의 실질적인 경영 참여를 통해 선진회사들이 가진 역량을 이른 시일에 삼성화재에 접목할 계획"이라며 "경쟁력 있는 글로벌 손보사로 성장하도록 미래 준비를 철저히 하겠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