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19-07-18 21:02 (목)
아시아나항공, 6월 '호국보훈의 달' 국내선 특별할인 실시…평시 대비 대상 확대
아시아나항공, 6월 '호국보훈의 달' 국내선 특별할인 실시…평시 대비 대상 확대
  • 김기철 기자
  • 승인 2019.05.09 14:3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업다운뉴스 김기철 기자] 아시아나항공(사장 한창수)이 ‘호국보훈의 달’을 맞이해 국내선 특별할인을 실시한다. 동반 보호자 1인도 대상자와 동일 수준으로 할인 혜택이 제공된다.

아시아나항공은 9일 내달인 6월, 호국보훈의 달을 맞아 국내선 특별할인을 진행한다고 밝혔따. 아시아나항공은 다음달 1일부터 오는 30일까지 한 달간(탑승일 기준), 유공자 및 그 유족, 또 이들과 동반하는 보호자가 국내선 항공편에 탑승시 특별할인을 제공한다.

6월 한달간 ‘호국보훈의 달’ 국내선 특별할인을 실시하는 아시아나항공. [사진=아시아나항공 제공]

아시아나항공은 평소에도 국가를 위해 헌신한 유공자와 그 유족 및 동반자에게 30~50%의 국내선 운임 할인혜택을 제공하고 있고 이번 보훈기간 동안 그 대상을 확대 적용할 방침이다.

이를 통해 이달 동안 아시아나항공이 운항하는 국내선 항공편에 탑승하는 △독립유공자 △국가유공자 △5·18 민주유공자 △특수임무유공자 △보훈보상대상자 △독립유공자 유족 △국가유공자 유족 △5·18 민주유공자 유족 △특수임무유공자 유족 △보훈보상대상자 유족 등 대상자 본인과, 이들과 함께 동행하는 보호자 1인에게는 항공운임(정상운임 기준)의 30~50%대 할인된 특별 운임이 적용된다.

이번 호국보훈의 달 국내선 특별할인 혜택은 대상자와 동반자가 동일 항공편에 탑승하는 경우로 한정되고 상세한 내용은 아시아나항공 홈페이지를 통해 확인 가능하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