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21-12-06 17:02 (월)
마카롱택시, 국토부 광역가맹사업 면허 취득...대전과 김천서 서비스 시작
마카롱택시, 국토부 광역가맹사업 면허 취득...대전과 김천서 서비스 시작
  • 김혜원 기자
  • 승인 2019.06.21 13:1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업다운뉴스 김혜원 기자] 마카롱택시를 운영하는 KST모빌리티가 국토부로부터 광역가맹사업 면허 취득했다. 광역가맹사업 면허 취득을 통해 KST모빌리티는 대전과 김천 지역에서 택시운송 서비스를 제공할 수 있게 됐다. KST모빌리티는 대전과 김천 지역을 시작으로 서비스 지역을 확대할 계획이라고 밝혔다.

한국형 스마트 모빌리티 서비스 기업 KST모빌리티는 21일 국토교통부로부터 혁신형 택시 브랜드 마카롱택시의 대전과 김천 지역 택시운송가맹사업을 위한 광역가맹사업 면허를 취득했다고 밝혔다.

마카롱택시를 운영하는 KST모빌리티가 국토부로부터 광역가맹사업 면허 취득했다. [사진=KST모빌리티 제공]
마카롱택시를 운영하는 KST모빌리티가 국토부로부터 광역가맹사업 면허 취득했다. [사진=KST모빌리티 제공]

대전지역 서비스는 오는 7월부터 총 48대의 차량으로 시작한다. 전문 서비스 교육을 받은 드라이버를 중심으로, 충전기, 디퓨저, 공기청정기 등 기본 편의서비스를 제공한다. 마카롱택시 고유의 예약 및 호출 서비스도 전용 앱을 통해 동일하게 제공된다.

KST모빌리티는 광역가맹사업 면허를 통해 대전과 김천, 두 개 지역에서 ‘마카롱택시’의 택시운송가맹사업자로서 서비스를 제공할 예정이다. 대전 지역에서 서비스를 진행하는 마카롱택시는 전문 서비스 교육을 받은 드라이버와 마카롱 BI 디자인을 적용한 택시로 다양한 내부 서비스를 갖추고 있다. KST모빌리티는 이후 서비스 지역을 확대한다는 방침이다. 

이행열 KST모빌리티 대표는 “이번 마카롱택시의 광역가맹사업 면허 취득은 수도권 중심의 한국 모빌리티 서비스 산업에 의미 있는 전환점이 될 것으로 기대한다”고 말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