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19-09-15 14:22 (일)
세아제강지주, 2분기 영업이익 47.7% 증가…세아제강 편입 효과
세아제강지주, 2분기 영업이익 47.7% 증가…세아제강 편입 효과
  • 이세영 기자
  • 승인 2019.08.14 17:1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업다운뉴스 이세영 기자] ㈜세아제강지주의 2019년 2분기 실적이 개선된 것으로 나타났다.

세아제강지주는 14일 “올해 2분기 연결 기준으로 매출 6644억원, 영업이익 359억원을 올렸다”며 “전년 동기 대비 매출은 46.6%, 영업이익은 47.7% 증가했다”고 밝혔다.

㈜세아제강지주의 2019년 2분기 실적이 개선된 것으로 나타났다. [사진=뉴시스]

세아제강이 연결 대상 종속회사로 편입되면서 매출 및 영업이익이 증가한 것으로 보인다. 아울러 미국 생산법인(SSUSA) 가동률 상승에 따라 실적 개선이 이뤄졌다고 회사 측은 분석했다.

별도기준 매출액은 3096억원, 영업이익은 116억원이다. 신설법인으로 1년 전과 비교는 불가하며 직전 분기 대비로는 미주 현지 철강가격 하락에 따른 수출 판가 약세로 영업이익의 경우 54% 급감했다.

세아제강지주 관계자는 “하반기에는 보후무역정책 추이와 미주지역 에너지산업 시황이 전체 실적 방향성을 결정할 것”이라며 “내수 및 非(비) 미주지역 판매 확대를 강화하고 에너지향 제품(OCTG, 송유관) 이외에 STS강관 제품의 판매를 늘리겠다”고 말했다.

이어 “해외법인의 경우 베트남 SSV는 현지 철강수요 증가에 따른 실적 개선이 기대되고, 중동 SSUAE 후육 강관제품 프로젝트성 수주 판매 증가도 기대된다”고 덧붙였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