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19-12-14 12:31 (토)
SKT·대한장애인농구협회, 발달장애인 생활체육 활성화 및 전문 체육인 육성 MOU 체결
SKT·대한장애인농구협회, 발달장애인 생활체육 활성화 및 전문 체육인 육성 MOU 체결
  • 이세영 기자
  • 승인 2019.08.29 13:0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업다운뉴스 이세영 기자] SK텔레콤과 대한장애인농구협회가 발달장애인 생활체육 활성화를 위해 손을 맞잡았다.

SK텔레콤(대표이사 사장 박정호)은 대한장애인농구협회와 '발달장애인 생활체육 활성화 및 전문 체육인 육성'을 위한 업무 협약을 체결했다고 29일 밝혔다.

SK올림픽핸드볼경기장에서 열린 업무협약식에 참석한 SK텔레콤 오경식 스포츠마케팅그룹장(왼쪽)과 대한장애인농구협회 백승완 협회장(오른쪽)이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사진=SK텔레콤 제공]

SK텔레콤과 대한장애인농구협회는 이번 협력을 통해 발달장애인 농구 활성화를 이끌겠다고 밝혔다. 가족들과 주로 생활하는 발달장애인의 경우, 타인과 함께하는 스포츠를 통해 사회성을 기르는 것이 장애 극복에 도움을 줄 수 있다.

특히 이번 협력에는 프로농구 SK 나이츠의 코칭스태프와 선수단, 프런트가 취지에 공감, 각종 프로그램에 직접 참여할 예정이다. SK 나이츠 관계자는 발달장애인들이 생활체육 참여를 통해 건강한 삶을 영위하고 삶의 질을 높이는 데 도움을 주기 위해 적극 협력하겠다고 밝혔다.

먼저 SK텔레콤은 11월 '2019 5GX 발달장애인 농구대회'를 개최한다. 2019 5GX 발달장애인 농구대회는 8월말 열릴 SK그룹 농구 대회를 통해 기금을 마련, 16개 발달장애인 농구팀이 참여한 가운데 열린다. 대회 참가를 원하는 팀은 대한장애인농구협회를 통해 신청하면 된다. SK그룹 임직원과 자녀들도 자원봉사자로 농구대회에 참여한다.

SK텔레콤은 내년 4월 20일 장애인의 날, ▲발달장애인 ▲프로농구 선수 ▲연예인 등이 한 팀을 이뤄 펼치는 농구 경기 이벤트를 시행한다. 춤과 노래 등 다양한 볼거리도 함께 준비해 발달장애인 농구에 대한 사회적 관심을 높일 계획이다.

또한 2019~2020 프로농구 시즌 중 SK 나이츠 홈경기에 발달장애인 농구팀을 초청, 하프타임을 이용해 일반 관중들 앞에서 시범 경기도 선보인다.

SK텔레콤과 대한장애인농구협회는 발달장애인 농구선수 육성에도 협력한다. SK 나이츠 소속 선수와 코칭스태프는 비시즌 기간 동안 발달장애인 농구팀을 방문해 매월 1회 농구 기술을 전수하고 멘탈 코칭을 진행한다.

이와 함께 해외 유명 코치를 초빙해 농구 유망주의 실력 향상을 돕는 훈련 캠프에 발달 장애인 농구선수를 초청한다. 십 수 년 간 진행되며 수많은 국가대표 선수를 배출한 프로그램은 장애인 농구선수의 성장에 도움을 줄 것으로 기대된다.

오경식 SK텔레콤 스포츠마케팅그룹장은 “농구라는 스포츠를 통해 발달장애인들이 더욱 건강하게 생활하고 사회에 적극 참여하게 되길 희망한다”며 “SK텔레콤은 향후에도 농구를 넘어 다양한 스포츠 영역을 통해 사회적 가치를 창출하는 데 앞장서겠다”고 밝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