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19-11-19 18:14 (화)
먹먹한 설리 사망…아역배우부터 가수·인플루언서까지, 별이 된 '소신의 엔터테이너'
먹먹한 설리 사망…아역배우부터 가수·인플루언서까지, 별이 된 '소신의 엔터테이너'
  • 조승연 기자
  • 승인 2019.10.14 18:2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업다운뉴스 조승연 기자] 아역배우 출신이자 SM엔터테인먼트 걸그룹 에프엑스 멤버로 활동했던 만능 엔터테이너 설리(최진리·25)가 숨진 채 발견됐다. 충격적인 비보가 전해지면서 누리꾼들의 애도가 이어지고 있다.

연합뉴스와 경기 성남수정경찰서에 따르면 14일 오후 3시 21분께 자택인 성남시 수정구 심곡동의 한 전원주택 2층에서 설리가 숨져 있는 것을 그의 매니저가 발견해 신고했다.

매니저는 전날 오후 6시 30분께 설리와 마지막 통화를 한 뒤로 연락이 되지 않자 자택을 찾았고 주택 2층에 설리가 숨져 있는 것을 발견한 뒤 경찰에 사망 신고했다.

가수 겸 배우 설리(본명 최진리)가 자택서 숨진 채 발견됐다. [사진=SM엔터테인먼트/연합뉴스]

경찰에 따르면 설리는 자택에서 극단적인 선택을 한 것으로 추정되고 있다. 설리 사망이 확인됐지만 아직까지 유서는 발견되지 않은 것으로 알려졌다.

경찰 관계자는 설리가 자택에서 혼자 살고 있던 것으로 파악됐다고 전하며 "현재까지 스스로 목숨을 끊은 것으로 보이지만 모든 가능성을 열어두고 수사하겠다"고 밝혔다.

1994년생인 설리는 2005년 MBC 드라마 '서동요'에서 아역배우로 데뷔했으며 2009년 SM엔터테인먼트 걸그룹 에프엑스로 가수 생활을 시작했다. 일렉트로닉 음악을 기반으로 한 에프엑스로 활동할 때 '누 에삐오'(NU ABO), '핫 서머'(Hot Summer), '첫 사랑니'(Rum Pum Pum Pum) 등 신선한 구성의 히트곡으로 사랑받았다.

또힌 SBS 드라마 '아름다운 그대에게'와 영화 '해적: 바다로 간 산적'·'패션왕'·'리얼'에 출연하며 배우로도 입지를 다졌다.

f(x)로 활동한 설리는 2014년 악성 댓글과 루머를 호소하며 연예 활동을 잠정 중단했을 만큼 고통을 호소한 바 있다. 이어 설리는 연예 활동을 잠정 중단했다가 이듬해 연기 활동에 집중하겠다고 팀에서 탈퇴했다.

연예계 복귀 이후 설리는 소셜 미디어를 통해 팬들과 소통하고 최근 JTBC2 예능 프로그램 '악플의 밤' MC를 맡는 등 활발한 행보를 보여 왔다. 특히 '악플의 밤'에서 독특한 시선으로 특히 여성 팬들의 사랑을 받기도 했다. 또한 설리는 소셜 미디어를 통해 사회적 이슈에 대해서 소신 넘치는 목소리를 내기도 했다.

팬들은 설리의 소식에 안타까움을 전했다. 현재 설리의 인스타그램에는 충격에 빠진 팬들이 애도를 표하는 댓글이 이어지고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