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19-12-14 12:31 (토)
㈜한화, 김치 3400포기 직접 담가 어려운 이웃에 전달
㈜한화, 김치 3400포기 직접 담가 어려운 이웃에 전달
  • 이세영 기자
  • 승인 2019.11.22 17:2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업다운뉴스 이세영 기자] ㈜한화가 김치 3400포기를 담그며 따뜻한 이웃의 정을 전달했다.

㈜한화는 연말을 맞아 본사 및 사업장에서 대표이사 등 임직원이 참여한 가운데 겨울철 필수 음식인 김치를 담그는 ‘사랑의 김장 나눔’ 봉사 활동을 펼쳤다고 22일 밝혔다. 이번에 담근 김치는 지역의 어려운 이웃에게 직접 전달하며 겨울철 따뜻한 나눔의 정도 함께 했다.

오른쪽부터 옥경석 ㈜한화 대표이사, 최성자 성동종합사회복지관장. [사진=㈜한화 제공]

먼저, ㈜한화 임직원 50여명은 21일 성동복지관을 찾았다. 직접 양념을 만들고 배추를 버무리는 등 정성을 담아 약 500포기의 김치를 담근 ㈜한화 임직원들은 어려운 이웃 가정을 직접 방문해 김치를 전달하며 겨울철 안정적인 식생활을 이어갈 수 있도록 도왔다.

이와 함께 ㈜한화는 다음달에도 약 1000포기의 겨울 김장김치를 준비해 서대문 지역에 거주하는 독거노인과 저소득층 약 250세대에 전달하며 훈훈한 나눔의 정을 실천할 계획이다. ㈜한화는 지난 6월에도 여름 김장 나눔 봉사활동을 통해 서대문 지역 200세대에 여름김장을 담가 전달한 바 있다.

본사와 더불어 보은사업장에서 22일 사랑의 김장 나눔 봉사활동을 펼쳐 약 400포기의 김치를 지역의 사회공헌 연계기관에 전달했으며, 여수사업장에서는 12월 중으로 관내 복지시설 4곳에 1200포기의 김장을 만들어 전달할 계획이다. 또한 구미사업장도 12월 5일 김장 나눔에 동참해 300포기의 김장을 지역 내 독거노인 및 장애인 등 어려운 이웃에게 전달할 예정이며, 대전사업장과 종합연구소는 충청지역 계열사와 ‘김장 나눔 대축제’를 함께 하며 온정의 손길을 더했다.

봉사활동에 참가한 ㈜한화 관계자는 “김치를 담그는 과정이 낯설어 힘든 부분도 있었지만, 누군가에게 따뜻함을 줄 수 있다는 생각에 보람 있는 시간이었다”며 “우리 이웃들이 오늘 만든 김치로 추운 겨울을 무사히 보내는 데 조금이라도 도움이 됐으면 좋겠다”고 소감을 밝혔다.

㈜한화는 2008년부터 12년째 지역사회와 함께하는 김장 나눔 봉사활동을 펼쳐오고 있으며, 앞으로도 지속적인 참여형 사회공헌활동을 통해 따뜻한 지역 공동체 형성에 기여해 나갈 수 있도록 노력할 예정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