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20-08-08 07:52 (토)
FIFA, ‘2019년 가장 놀라운 팀’에 정정용호-박항서호 선정...손흥민 원더골은 '멋진 골' 톱10
FIFA, ‘2019년 가장 놀라운 팀’에 정정용호-박항서호 선정...손흥민 원더골은 '멋진 골' 톱10
  • 조승연 기자
  • 승인 2019.12.31 16:0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업다운뉴스 조승연 기자] 국제축구연맹(FIFA)이 세밑을 맞아 2019년을 빛낸 ‘가장 놀라운 팀’으로 FIFA 20세 이하(U-20) 월드컵에서 이강인(발렌시아)의 활약으로 준우승 신화를 일궈낸 정정용호와 ‘쌀딩크’ 신화를 써내려간 박항서 감독의 베트남 대표팀을 꼽았다.

세계 최고의 선수에게 주어지는 발롱도르 22위에 이름을 올린 손흥민(토트넘)은 번리와의 잉글랜드 프리미어리그 16라운드에서 터뜨린 '70m 질주 원더골'로 '2019년 가장 멋진 골' 톱10에 들었다.

2019년 '놀라게 한 팀'에 선정된 한국 U-20 대표팀과 베트남. [FIFA 홈페이지 캡처]

FIFA가 31일(한국시간) 2019년 각종 대회에서 예상을 깬 뛰어난 성과를 거둬 지구촌을 놀라게 한 12개 축구대표팀을 선정해 발표한 결과, 올여름 폴란드에서 열린 U-20 월드컵에서 한국 남자축구 사상 최초로 FIFA 주관대회 결승에 오른 정정용 감독의 한국 U-20 대표팀이 당당히 그 반열에 올랐다.

FIFA는 한국의 결승 진출과 함께 '막내 형' 이강인이 대회 최우수선수인 골든볼을 수상했다는 사실도 재부각했다.

'쌀딩크' 박항서 감독이 지휘봉을 잡은 이후 각종 아시아 대회에서 새 역사를 만들어 내는 베트남 대표팀도 등장했다. FIFA는 베트남이 올해 아시안컵에서 사상 처음으로 8강에 진입하고, 월드컵 예선에서 최초로 3연승을 달렸다고 소개했다.

'슈퍼소니' 손흥민은 '2019년 가장 멋진 골'을 터뜨린 10명의 골게터 가운데 한 명으로 선정됐다.

FIFA는 손흥민이 번리전와 프리미어리그 경기에서 폭발한 70m 질주 솔로골에 대해 "손흥민은 자기 진영 깊은 곳에서 공을 따낸 뒤 오직 골문을 향해 가기로 하고 전속력으로 내달렸다. 침착함을 유지했고, 골키퍼에게 (막을) 기회를 주지 않았다"고 상황을 전하며 "모처럼 나온 최고의 단독 돌파 중 하나"라고 평가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