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20-05-25 18:38 (월)
[업다운포토] 미성년 1호 신상공개 피의자 '부따' 강훈 "죄송, 진심으로 사죄"
[업다운포토] 미성년 1호 신상공개 피의자 '부따' 강훈 "죄송, 진심으로 사죄"
  • 손힘찬 기자
  • 승인 2020.04.17 09:1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업다운뉴스 손힘찬 기자] 텔레그램 '박사방'에서 조주빈을 도와 아동 성 착취물의 제작·유포에 가담한 공범 '부따' 강훈(18)이 미성년 피의자로는 처음 신상공개 결정이 난 지 하루 만인 17일 처음으로 언론에 모습을 드러냈다.

지난 9일 구속된 강훈은 이날 오전 8시께 서울 종로경찰서 유치장에서 나와 검찰로 송치되는 과정에서 언론의 질문 세례에 "죄송하다. 정말 진심으로 사죄드리고 죄송하다"고 말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