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20-07-14 18:31 (화)
SK C&C·한국제약바이오협회, AI 신약개발 인프라 구축 및 생태계 활성화 '맞손'
SK C&C·한국제약바이오협회, AI 신약개발 인프라 구축 및 생태계 활성화 '맞손'
  • 이세영 기자
  • 승인 2020.05.12 10:2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업다운뉴스 이세영 기자] SK C&C와 한국제약바이오협회가 인공지능(AI) 신약개발 인프라를 구축하기 위해 손을 맞잡았다.

SK C&C는 12일 한국제약바이오협회와 ‘개방형 AI 신약개발 인프라 구축 및 생태계 활성화를 위한 기술 협력 협약(MOU)’을 체결했다고 밝혔다.

양 기관은 SK C&C의 AI·빅데이터·클라우드 기술을 적극 활용해 AI 전문 IT 기업과 제약사의 ‘AI 신약개발 공동 프로젝트’ 활성화에 나설 예정이다.

AI 신약개발지원센터(이하 센터)는 AI 신약개발 인프라 구축 및 기업 지원과 전문가 양성 등 국내 제약 바이오사들이 AI를 활용해 신약개발에 나설 수 있는 환경을 조성하는데 주력하고 있다.

SK C&C CI. [사진=SK C&C 제공]

양 기관은 센터를 중심으로 △AI 신약개발 개방형 인프라 구축 △신약 개발을 위한 빅데이터 확보 △빅데이터 분석 기술과 관련 서비스 공유 △제약사 대상 교육 및 서비스 홍보 지원 등 상호 협력 방안들을 확대해 나갈 방침이다.

SK C&C와 협회는 국내 연구원을 위한 AI 신약개발 생태계 조성도 추진한다.

제약사·의료기관·AI 스타트업·IT 기업과 협력해 AI 신약개발 서비스를 확보하고 확보된 서비스를 국내 연구원들에게 소개해 신약 개발 연구에 활용하게 하고 별도 교육 프로그램도 운영한다.

김화종 한국바이오제약협회 AI 신약개발지원센터장은 “제약바이오 산업에서 AI를 활용하는 건 선택이 아닌 필수가 되고 있다”며 “센터는 빅데이터 및 클라우드 인프라를 제공해 제약사들의 AI 신약개발을 적극 지원하겠다”고 말했다

윤동준 SK C&C Healthcare그룹장은 “협회와 협력을 통해 국내 제약 및 바이오 전문 기업에 맞는 최적의 디지털 헬스케어 플랫폼 및 서비스를 개발하겠다”며 “AI 신약 개발 플랫폼을 중심으로 한국 제약 바이오 산업의 디지털 혁신을 지원하겠다”고 말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