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20-07-03 17:54 (금)
홈플러스, 17일까지 '슬기로운 캠핑생활' 기획전...중소기업 매출회복에도 한몫
홈플러스, 17일까지 '슬기로운 캠핑생활' 기획전...중소기업 매출회복에도 한몫
  • 고훈곤 기자
  • 승인 2020.06.07 09:0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업다운뉴스 고훈곤 기자]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장기화로 관광산업 전반이 침체에 빠진 상황에서도 캠핑 수요는 나홀로 성장하고 있다. 호텔 숙박을 자제하는 데다 해외여행 길까지 막히면서 대체재로 코로나19 감염 우려를 최소화할 수 있는 캠핑을 택하는 사람들이 늘면서다. 특히 최근에는 옥상이나 베란다에서 캠핑 분위기를 연출하는 ‘홈핑(홈+캠핑)’족, 차에서 잠을 자는 ‘차박’족도 꾸준히 증가 추세다.

7일 홈플러스에 따르면 올해 3∼5월 캠핑용품 매출은 전년 동기 대비 46%나 성장했다. 오프라인 대형마트 업계가 적자를 보는 것을 견줘보면 더욱 이례적인 기록이다. 이 기간 캠핑 테이블·체어류 매출은 96% 신장했으며 에어베드 43%, 그늘막텐트류 36%, 캠핑조리기구 106%, BBQ 그릴 109%, 버너 90%, 코펠 44%, 숯∙장작은 9%의 매출신장률을 보였다.

홈플러스, 슬기로운 캠핑생활 기획전 진행 [사진제공=홈플러스]

이달 들어 실적은 더 올랐다. 지난 1∼5일 홈플러스에서 그늘막, 폴딩캐비넷, 미니캠핑테이블 등 주요 품목 매출은 전년 대비 최대 169% 늘었다. 중국공장 가동 중단으로 줄었던 수입 물량이 최근 풀리기 시작하자 품귀를 보이던 상품을 확보하려는 발길이 몰린 탓이다. 올여름 바캉스는 해외여행 대신 캠핑으로 갈음하려는 고객들도 준비를 시작한 것으로 보인다.

이에 홈플러스는 오는 17일까지 전국 점포 및 온라인몰에서 ‘슬기로운 캠핑생활’ 기획전을 연다고 7일 밝혔다. 늘어나는 캠핑용품 수요에 맞춰 고객의 장바구니 부담을 줄여주는 한편, 수입 물량 지연으로 판매에 어려움을 겪었던 중소기업의 매출 회복도 돕는다는 취지에서다.

먼저 캠핑 감성을 한껏 살린 인디언 패턴 디자인을 적용한 상품 등 시그니처 캠핑용품 20종을 20% 할인 판매한다. 대표 상품으로는 설치와 휴대가 간편한 시그니처 원터치 그늘막 2종(1∼2인용/3∼4인용)이 각 4만7900원, 5만5900원이다. 익스텐션으로 더욱 넓은 그늘을 확보할 수 있는 3∼4인용 시그니처 캐노피 그늘막은 5만5000원대로 반패한다. 아이스박스와 워터저그 5종도 30% 할인 판매한다.

코베아 캠핑용품도 최대 20% 할인 판매한다. 오토캠퍼들의 수납장 역할을 하는 코베아 캠핑폴딩캐비넷 의 경우 6만9000원대다.

여름 캠핑에 꼭 필요한 쿨러도 다양하게 마련했다. 국내에서 구하기 힘든 폴라화이트 색상의 타이탄(TITAN) 쿨러백 3종(백팩형/카트형/일반형)은 20% 할인된 각 2만7000원대부터 5만5000원대에 내놓고 국내 브랜드 코멕스와 코스모스의 아이스박스도 최대 20% 할인 판매한다.

곽동명 홈플러스 레저상품팀 바이어는 “코로나19로 지친 마음을 캠핑과 불멍, 홈핑으로 달래려는 고객이 늘고 있다”며 “급증한 수요에 발맞춰 관련 용품을 저렴하게 제공하고 중소기업의 매출 회복을 지원하는 차원에서 지속적으로 행사를 이어갈 것”이라고 말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