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20-08-08 07:52 (토)
한국서부발전, 발전5사 안전문화 확산 위한 협력체결 및 안전처장 워크숍 개최
한국서부발전, 발전5사 안전문화 확산 위한 협력체결 및 안전처장 워크숍 개최
  • 고훈곤 기자
  • 승인 2020.07.10 18:1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업다운뉴스 고훈곤 기자] 한국서부발전(사장 김병숙)이 9∼10일 양일간 대전에서 발전 5개사 안전처장과 공정안전부서장 및 담당자 17명이 참석해 ‘발전 5개사 안전처장 워크숍’을 개최하고 안전분야 상호협력을 위한 협약을 체결했다고 지난 10일 밝혔다.

발전 5개사 안전처장 워크숍은 산업안전보건법 전부개정 이후 발전사간 안전분야 현안사항 공유 및 상호협력을 통한 산업재해예방과 안전문화 확산을 위해 개최됐다.

발전 5개사가 안전문화 확산을 위한 안전처장 워크숍(사진 상단) 및 상호협력을 위한 협약을 체결했다. [사진=한국서부발전 제공]

금번 워크숍에서는 공공기관 산업안전보건현황 및 정부의 안전정책 방향에 대한 전문가 강의에 이어 발전사가 공동으로 추진할 수 있는 안전문화활동 분야 발굴과 시행방안에 대한 토론으로 이루어졌다.

특히, 각 발전사별로 제시한 안전문화활동 개선방향으로 직원 배치 전 건강검진 절차 개선, 석탄취급설비 교차점검, 발전 5사 안전사고 공유시스템 구축, 발전소 근로자 안전교육 표준개발, 건설공사발주자 의무 명확화 등을 논의했으며 현안사항에 대한 대책수립 등을 공유하는 시간을 가졌다.

이날 워크숍 주관사인 서부발전 김향기 안전품질처장은 “전부개정 산업안전보건법과 정부의 안전정책 방향에 부흥하는 새로운 ‘생명안전 경영패러다임’ 전환을 위해 발전 5사가 상호간 협력해 나가는 것이 무엇보다도 중요하다”고 강조했다.

앞으로도 발전 5개사는 안전분야 현안사항 공유와 상호간 협력으로 안전문화 확산은 물론 산업재해 예방활동을 선도해 나갈 수 있도록 노력할 것이라고 밝혔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