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20-10-01 15:59 (목)
게임빌 '겜프야 2020', '클럽리그' 열고 다양한 콘텐츠 선보여
게임빌 '겜프야 2020', '클럽리그' 열고 다양한 콘텐츠 선보여
  • 이세영 기자
  • 승인 2020.08.07 17:0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업다운뉴스 이세영 기자] 게임빌이 ‘게임빌프로야구 2020 슈퍼스타즈(이하 겜프야 2020)’의 대규모 업데이트를 진행한다.

7일 게임빌에 따르면 ‘겜프야 2020’은 이번 대규모 업데이트를 통해 경쟁심을 자극하는 새로운 방식의 클럽 리그를 오픈하고 신규 트레이너 추가, 도전 과제 리뉴얼 등 다양한 콘텐츠들을 선보인다.

가장 큰 변화는 유저들이 소속돼 있는 클럽의 유대감과 경쟁심을 높여줄 ‘클럽 리그’의 등장이다. ‘클럽 리그’는 점령전 방식으로 주 3회 진행된다. 클럽 별로 총 5개 경기장에 각 4명의 클럽 멤버를 배치할 수 있는데 방어는 20명의 클럽 멤버들이 AI를 통해 자동 진행하며 공격은 수동 조작으로 전체 클럽원이 모두 참여할 수 있다.

'클럽 리그' 오픈 등 대규모 업데이트를 진행하는 '게임빌프로야구 2020 슈퍼스타즈'. [사진=게임빌 제공]

각 경기에서 승리하면 ‘클럽 포인트’를 획득하며 경기장에 배치된 4명의 상대 클럽 멤버에게 모두 승리하면 해당 경기장을 점령할 수 있다. 정해진 정산 시간까지 최종 포인트가 더 높은 클럽이 승리하게 되며 회차별 성적, 시즌 점수, 클럽 리그 등급 등에 따라 ‘클럽 코인’을 획득할 수 있다.

보상으로 획득한 ‘클럽 코인’은 전용 상점에서 다양한 버프 아이템을 구매할 수 있다. 풍성한 보상과 클럽 간의 자존심을 건 치열한 대결이 펼쳐질 것으로 기대된다.

매력적인 신규 트레이너들도 등장한다.

레전드 등급의 유격수 트레이너 ‘이네스’는 크루얼 푸마즈 특화 트레이너로서 활용성이 높고, 슈퍼스타 등급의 3루수 트레이너 ‘마그누스’는 구단의 내야 전력 강화에 도움을 줄 것으로 기대된다. 신규 트레이너 2종에 대한 영입 확률 업 이벤트도 오는 18일까지 진행된다.

이밖에도 유저들의 플레이 경험 개선과 신규 유저들의 빠른 적응을 도울 수 있도록 각 시나리오별 도전 과제를 개선한다. 시나리오별 난이도로 구분돼 있는 도전 과제가 통합되며, 간단하게 육성 횟수만 채우면 달성할 수 있는 ‘연습 단계’와 기존 도전 과제를 ‘실전 단계’로 개편할 예정이다. 최강 근력 타자를 육성하는 ‘콘테스트’ 미션은 이달 8일부터 12일까지 진행된다. 높은 등급의 근력 타자를 육성할수록 풍성한 보상을 얻을 수 있다.

게임빌이 자체 개발한 캐주얼 비라이선스 야구게임 ‘겜프야 2020’은 대규모 업데이트를 이어가며 게임성을 꾸준히 높여오고 있다. 업그레이드된 게임성을 바탕으로 이달 중에 일본을 비롯한 글로벌 시장에 출시할 예정이다. 자세한 업데이트 및 이벤트 내용은 공식 카페를 통해 확인할 수 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