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20-10-24 09:32 (토)
Sh수협은행, '우리바다 살리는 공익상품' 가입 계속 이어간다
Sh수협은행, '우리바다 살리는 공익상품' 가입 계속 이어간다
  • 이은실 기자
  • 승인 2020.09.23 17:5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업다운뉴스 이은실 기자] Sh수협은행이 어촌복지 증진과 수산자원 조성을 위해 해양쓰레기 저감활동에 나섰다.

Sh수협은행은 지난 22일, 신현석 한국수산자원공단 이사장과 장영태 한국해양수산개발원 원장이 해양쓰레기 저감활동을 지원하는 공익상품 'Sh해양플라스틱제로(Zero)! 예‧적금'에 가입했다고 23일 밝혔다.

이날 공익상품 가입행사에는 수산자원공단과 수협은행 해양클러스터출장소에서 진행되었으며 이동빈 은행장과 신현석 이사장, 장영태 원장 등 관계자들이 다수 참석했다.

한국수산자원공단과 한국해양수산개발원이 해양쓰레기 저감활동을 지원하는 공익상품 ‘Sh해양플라스틱제로(Zero)! 예‧적금’에 가입했다. [사진=Sh수협은행 제공]
한국수산자원공단과 한국해양수산개발원이 해양쓰레기 저감활동을 지원하는 공익상품 ‘Sh해양플라스틱제로(Zero)! 예‧적금’에 가입했다. [사진=Sh수협은행 제공]

수산자원공단은 바다숲 조성 사업, 인공어초사업 등 보다 적극적인 수산자원 조성으로 풍요롭고 깨끗한 바다를 건설하기 위해 힘쓰고 있다.

해양수산개발원은 해양공간과 해양생태계 보전 및 관리, 해양의식 고취 및 해양인력 양성 등 글로벌 해양수산 정책을 선도하는 역할을 맡고 있는 등 해양환경 산업과 매우 밀접한 기관들이다.

신현석 한국수산자원공단 이사장은 "수협은행의 우리 바다 살리기에 함께 하게 돼 영광이며 생태계 보전과 수산자원의 지속가능한 관리를 위해 함께 손을 맞잡겠다"고 말했다

장영태 한국해양수산개발원장은 "Sh해양플라스틱제로(Zero)! 예적금의 의미있는 취지처럼 어촌복지 증진 및 수산자원 조성을 위해 뜻을 이어가겠다"고 밝혔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