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21-03-06 05:06 (토)
LG유플러스, 국가핵심기반시설 재난관리 장관상 수상
LG유플러스, 국가핵심기반시설 재난관리 장관상 수상
  • 이세영 기자
  • 승인 2020.12.29 09:5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업다운뉴스 이세영 기자] LG유플러스가 재난관리 우수 기업으로 선정됐다.

LG유플러스는 행정안전부가 주관한 ‘2020 국가핵심기반시설 재난관리 평가’에서 민간기업 중 유일하게 포상을 받았다고 29일 밝혔다.

이번 평가는 국가핵심기반시설의 재난 발생 시 관리능력을 평가하기 위해 124개 기관(11개 분야, 민간사업자 37개 포함)을 대상으로 진행됐다. 평가 대상 기관의 △보호대상 범위설정 △위험식별 △위험분석 △위험평가 능력을 현장점검과 서면평가, 대면평가 등 다방면으로 후보자를 평가했다.

LG유플러스 CI. [사진=LG유플러스 제공]

LG유플러스는 화재를 비롯한 15개 재난 유형별 위기대응행동 매뉴얼을 구축하고 전국 160개 중요통신시설에 맞게 정비한 점을 높게 평가받았다. 또한 로보틱프로세스자동화(RPA)를 활용해 도로굴착공사 정보를 미리 파악해 지중화 된 선로의 장애에 대응하고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등 신종재난에 대응하기 위해 태스크포스(TF)로 신속한 보고·대응체계를 만든 점도 인정받았다.

이밖에도 재난관리담당자 163명을 대상으로 6차에 걸쳐 자체교육을 실시했고, 실제상황 발생 시 유관부서들이 신속히 움직일 수 있도록 연 2회 전사 재난훈련을 진행했다. 기업재난관리사 국가자격증을 가진 직원들도 높은 평가를 받는 데 기여했다.

권준혁 LG유플러스 NW부문장은 “이번 장관상 수상은 LG유플러스가 언제나 안정적인 서비스를 제공하도록 준비돼있다는 점이 국가로부터 인정받은 것”이라며 “앞으로 전사 재난관리 체계를 국제표준에 맞게 발전시켜 나가 세계에서 손꼽히는 재난관리 체계를 갖추겠다”고 말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