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21-03-04 18:17 (목)
KT, '핵심산업 클라우드 플래그십 프로젝트' 참여
KT, '핵심산업 클라우드 플래그십 프로젝트' 참여
  • 이세영 기자
  • 승인 2021.01.08 09:3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업다운뉴스 이세영 기자] KT 클라우드만 있으면 농수산물 경매도 비대면으로 할 수 있다.

KT는 정보통신산업진흥원(NIPA)의 ‘2020 핵심산업 클라우드 플래그십 프로젝트 지원사업’에 참여해 13개 기업을 대상으로 물류산업 SaaS 서비스 개발 및 사업화를 완료했다고 8일 밝혔다.

SaaS(Software as a Service)는 클라우드를 기반으로 소프트웨어를 웹에서 사용하는 방식을 일컫는다. 서비스를 이용하는 만큼 비용을 지불하는 방식으로, 초기 비용 없이 효율적으로 이용할 수 있는 게 장점으로 꼽힌다.

과학기술정보통신부와 NIPA가 주관한 2020 핵심산업 클라우드 플래그십 프로젝트 지원사업은 국내 클라우드 산업 생태계 강화를 지원하기 위해 마련된 사업이다. △제조 △물류 △헬스케어 △교육 △비대면 복지 5개 분야의 기업을 선정, 지원한다.

'2020 핵심산업 클라우드 플래그십 프로젝트' 중 KT의 역할. [인포그래픽=KT 제공]

이 사업에서 KT는 물류 분야의 클라우드 서비스 사업자(CSP)로 참여했다. KT는 컴퓨팅 자원, 네트워크 서비스 등 클라우드 인프라를 제공하는 것은 물론 기업별 SaaS 소개 브로슈어 제작, KT 클라우드 포털을 통한 솔루션 홍보 등 개발 이후 사업화까지 지원했다.

지원기업들은 SaaS에 기반한 서비스로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으로 인한 사업환경 변화에 능동적으로 대응할 수 있는 역량을 확보했다. 지원기업 중 하나인 우림인포텍의 경우 도매시장 업무간소화를 돕는 ‘농산물 도매시장 유통물류 SaaS’를 사업화했다. 출하한 물품에 QR코드를 부착해 상품 주문부터 생산-포장-보관-하역-운송에 이르는 물류의 전 프로세스를 통합 관리할 수 있게 됐다. 전 과정이 SaaS를 통해 출하자·경매사·도매법인·중도매인 등 관련인 모두에게 투명하게 공개된다.

특히 그동안 농수산물 도매시장은 대면 경매가 이뤄졌는데, 코로나19 확산으로 인해 비대면(언택트) 경매가 필요해진 상황에서 이에 대한 적절한 솔루션을 확보하게 됐다. SaaS에 기반해 출하자가 시스템에 이미지를 등록하면 이후 경매 절차가 시스템에서 비대면으로 이뤄지게 됐다. 농수산물 도매시장의 경매정보 프로그램은 2000년 초 개발 이후 20여년 동안 별다른 개선이 없어 보안 위험이 지적됐는데 클라우드를 통해 해킹, 랜섬웨어 등에 대한 보안이 한층 강화될 것으로 예상된다.

김승운 KT IT부문 인프라서비스본부장 상무는 “클라우드 플래그십 프로젝트 지원사업을 통해 국내 대기업과 중소기업간 클라우드 서비스 협업 생태계를 성공적으로 마련했다”며 “국내 클라우드 산업을 육성하기에서 정부에서 막대한 예산을 투입하고 있는 가운데 KT는 국내 최대 클라우드 사업자 위상에 맞게 대한민국 클라우드 역량을 높이고 기업 간 협업 생태계 구축에 앞장서겠다”고 말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