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21-04-13 17:57 (화)
OK저축은행, 일본 유도대표 제안 거절한 재일동포 3세 안창림 후원 1년 연장
OK저축은행, 일본 유도대표 제안 거절한 재일동포 3세 안창림 후원 1년 연장
  • 김지훈 기자
  • 승인 2021.01.29 10:0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업다운뉴스 김지훈 기자] OK저축은행은 일본 국가대표 제안을 거절하고 대한민국 유도 국가대표 선수로 활동하고 있는 재일동포 3세 안창림 선수의 후원 계약을 연장하기로 했다. 
 
OK저축은행이 유도 국가대표 안창림 선수와 지난 2018년부터 3년 간 이어온 후원계약을 1년 연장하기로 결정했다고 29일 밝혔다. 안창림 선수는 지난 3년간 2018 후허하오터 그랑프리대회 금메달, 2018 자카르타·팔렘방 아시안게임 은메달, 2018 아제르바이잔 세계유도선수권대회 금메달, 2021 도하마스터스 대회 금메달 등 세계무대에서 우수한 성적을 거둔 대한민국 유도의 간판스타다.

OK저축은행은 일본 국가대표 제안을 거절하고 대한민국 유도 국가대표 선수로 활동하고 있는 재일동포 3세 안창림 선수의 후원 계약을 연장한다. [사진=OK금융그룹 제공]

최윤 OK금융그룹 회장은 "스포츠를 통한 나눔 문화 확산을 실천하고자 안창림 선수를 후원했다"고 설명했다. 이어 "재일동포 안창림 선수가 열악한 환경 속에서도 오리지날 코리안으로서 국위 선양에 매진하는 모습에 감동했다"며 "올해 도쿄 올림픽을 앞두고 그가 훈련에만 매진할 수 있도록 후원 계약을 1년 더 연장했다"고 덧붙였다.

이에 안창림 선수는 "최윤 회장님은 재일동포 선배이자 인생 선배로서 어려운 시기마다 극복하고 다시 일어설 수 있도록 좋은 말씀과 물심양면으로 도와주신다"며 "매 경기마다 응원해주시는 OK금융그룹 임직원을 비롯한 모든 분들께 보답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해 올림픽을 준비하겠다"고 말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