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21-04-13 17:57 (화)
삼성화재, 진입장벽 낮춘 '335-1 건강보험' 출시
삼성화재, 진입장벽 낮춘 '335-1 건강보험' 출시
  • 김지훈 기자
  • 승인 2021.03.02 13:5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업다운뉴스 김지훈 기자] 삼성화재가 유병장수 시대에 맞는 신상품을 출시했으며 업계에서 유일하게 5년 내 다른 중대 질병 고지 없이 오직 암만 확인한다.

삼성화재는 가입이 더욱 간편해진 건강보험 신상품 '간편한 335-1유병장수'를 출시했다고 2일 밝혔다. 335 숫자의 의미는 3개월내 입원·수술·재검사 필요 소견 여부, 3년내 입원·수술 여부, 5년내 암 진단·입원·수술 여부이다. 위의 확인 사항에 해당하지 않으면 간편하게 보험에 가입 가능하다. 해당 상품은 다른 중대 질병 고지 없이 오직 암만 확인하는 것이 특징이며 삼성화재는 이런 장점을 부각해 상품명에 숫자 1을 포함했다.

삼성화재가 유병장수 시대에 맞는 신상품을 출시했다. [사진=삼성화재 제공]

간편한 335-1 유병장수는 암·뇌출혈·급성심근경색증의 3대 질병에 대한 진단비를 보장한다. 여기에 최근 고객의 관심이 높은 담보 위주로 3대 질병에 대한 보장을 강화했다. 표적항암약물허가치료비, 암 직접치료 통원일당(상급종합병원), 2대질병 통원일당(상급종합병원) 등이다.

이외에도 암, 뇌혈관질환, 심장질환으로 인한 수술이나 입원일당뿐만 아니라 골절, 화상, 깁스치료비 등 일상생활에서 자주 발행하는 각종 생활위험도 보장한다.

이 상품은 납입면제 기능도 있다. 상해 또는 질병으로 80%이상 후유장해가 발생하거나, 암(유사암 제외), 뇌졸중 또는 급성심근경색증으로 진단이 확정되면 이후 보장보험료 납입이 면제된다. 고객이 '보험료 환급지원(페이백)' 특약을 추가로 가입했다면 납입면제 사유 발생 시 기존에 납입한 보장보험료까지 돌려받는다.

곽승현 삼성화재 장기상품개발팀장은 "의료수준의 발전으로 기대수명이 늘어나는 유병장수 시대에 맞춰 고객이 보험혜택을 더 받을 수 있도록 가입범위를 확대했다"며 "앞으로도 고객이 필요로 하는 보험을 지속적으로 제공하기 위해 노력할 것이다"고 말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