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21-04-13 17:57 (화)
신한금융투자, 통합 고객관리 플랫폼 '싱크' 구축
신한금융투자, 통합 고객관리 플랫폼 '싱크' 구축
  • 김지훈 기자
  • 승인 2021.04.07 15:4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업다운뉴스 김지훈 기자] 신한금융투자는 급속하게 변화하는 금융 환경에 대응하기 위해 통합 고객관리 플랫폼을 구축했다. 이에 고객에 대한 이해를 높여 개인 및 기업고객에게 차별적인 금융 솔루션을 제공할 수 있게 됐고 영업 관리 절차 표준화와 영업 유형별 맞춤형 관리, 내부 시너지 극대화가 가능해졌다.

신한금융투자가 '싱크'를 구축했다고 7일 밝혔다. 이는 기존에 개인과 기업고객 각각 운영하던 고객관리 플랫폼을 하나로 통합한 것이다. 동일한 이용체계를 통해 개인 기업간 다층적인 고객관리가 가능하게 했다. 또한 고객관리에 필요한 모든 요소를 한 화면에 구현한 '360° View'가 적용되어 쉽고 간편하게 고객관리를 할 수 있게 됐다.

신한금융투자는 급속하게 변화하는 금융 환경에 대응하기 위해 통합 고객관리 플랫폼을 구축했다. [사진=연합뉴스]

업계 최초로 지식 공유 체제도 도입했다. 기업, 인물, 딜 등의 정보 제공과 직원 간 경험 공유로 딜 소싱 역량 강화를 지원한다. 또 AI(인공지능)기반 금융 데이터 분석 솔루션인 ‘딥서치’를 탑재해 기업의 부채비율, 대출현황 등 전방위 정보를 파악해 고객발굴 및 맞춤형 영업을 진행할 방침이다.

신한금융투자의 통합 고객관리 플랫폼 구축 프로젝트는 신한금융그룹 차원에서 강력하게 추진되고 있는 DT(디지털 전환)와 고객 퍼스트전략의 일환으로 데이터와 지식 기반의 고객관리 혁신이 선행돼야 한다는 필요성이 반영된 것이다.

최지희 신한금융투자 CRM 구축셀장은 "복합적이고 다양한 금융환경과 고객의 디지털화 가속에 따라 고객에 대한 정확한 이해는 회사 경쟁력이며 이를 기반으로 한 차별화된 고객관리가 필요하다"며 "이례적으로 리테일과 IB(투자은행)의 통합 고객관리 플랫폼 형태로, 고객 중심의 업무 프로세스 전환이 가능하도록 구축했다"고 설명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