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정치
제4당 이름은 '바른정당'....새정치에 맞불?
업다운뉴스 | 승인 2017.01.08 16:42

개혁보수신당이 가칭을 버리고 정식 명칭을 얻었다. 이름하여 '바른정당'이다. 개혁보수신당 소속 의원과 원외 위원장, 사무처 당직자 등은 8일 오전 국회 내 의원회관에 모여 당명채택회의를 연 뒤 이같이 결정했다. '바른정당'이란 명칭은 그동안 접수된 당명 후보 6980건 중 추리고 추려 얻어낸 것이다.

개혁보수신당은 접수된 이름 중 6개를 추려냈고 이들 이름을 놓고 이 날 투표를 실시해 '바른정당'을 최종 이름으로 확정했다.

 
                       [사진 = 뉴시스 제공]

 이 날 후보로 선택된 6개의 당명은 '바른정당' 외에 '바른정치'와 '바른정치연대', '바른정치연합', '바른정치국민연합', '공정당' 등이었다. 6개 후보명 중 가장 많은 표를 얻은 것이 '바른정당'(59표)이었다. 그 다음은 37표를 얻은 '바른정치'가 차지했다.

                          [사진 = 뉴시스 제공]

응모작 중 '보수'라는 이름이 포함된 것은 절반 미만이었다. 중복된 이름을 제외하고 추려낸 3805건의 이름 중 '보수'란 단어가 포함된 당명은 1275건(33.5%)이었고, '바른정당'처럼 그렇지 않은 당명은 2530건이었다.

전체에서 차지하는 비중은 작았지만 '보수'가 포함된 당명들은 상위 20위권 안에 포진돼 있었으나 최종 후보 6건에는 한개도 포함되지 못했다. 당명심사를 지휘한 광고전문가 홍종화씨는 이와 관련, ▲보수란 말을 굳이 쓰지 않아도 신당이 보수 성향임을 누구나 알고 있다는 점 ▲보수의 이미지가 상당 부분 훼손돼 있다는 점 등을 지적했다.

'보수'란 단어가 포함된 당명중 가장 많이 추천된 이름은 '보수당'(116건)이었다. 그 다음 순위는 '국민보수당'과 '참보수당'(이상 공히 102건), '보수혁신당'(76건) 등이 차례로 차지했다.

'바른정당'은 곧 당의 로고와 상징색 등도 확정하기로 했다. 

김민성 기자

업다운뉴스  webmaster@updownnews.co.kr

<저작권자 © 업다운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업다운뉴스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제호 : 업다운뉴스  |  등록번호 : 서울 아 01603  |  등록연월일: 2011.5.2  |  발행인 겸 편집인 : 박해옥
기사제보 및 문의 : webmaster@updownnews.co.kr
Copyright © 업다운뉴스. All rights reserved.
기사제보 및 문의 : webmaster@updownnews.co.kr
모든 콘텐츠는 무단 사용, 복사, 배포시 저작권법에 저촉되며 법적 제재를 받을 수 있습니다.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