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20-08-05 10:07 (수)
11월 14일 배틀그라운드 정식 출시에 관한 모든 것
11월 14일 배틀그라운드 정식 출시에 관한 모든 것
  • 김규현 기자
  • 승인 2017.10.24 15:2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업다운뉴스 김규현 기자] 24일 카카오게임즈는 자사가 서비스할 게임 ‘배틀그라운드’의 출시 일자와 서비스 일정 등을 홍보하기 위한 미디어 쇼케이스를 개최했다. 그간 이용자들의 궁금증을 해소시켜주는 질의응답 시간을 갖는 한편, 국내 서비스에 대한 주요 일정과 행사 개최 및 운영, 이용자 선정 등 전체적인 배틀그라운드의 현황에 대해 설명하는 자리를 가졌다.

배틀그라운드는 올 3월 얼리 엑세스(게임이 모두 완성되기 전 플레이 가능한 수준에서 미리 출시해 체험해보는 단계)출시를 한 이후 전 세계적인 흥행 광풍을 이어가고 있다. 지난 11일에는 게임 동시 접속자 200만 명을 달성하며 전 세계 이용자수 1위를 기록하기도 했다.

11월 14일 국내 출시를 발표한 배틀그라운드는 전세계 동시접속자 200만명을 돌파하며 흥행 광풍을 이어나가고 있다. 배틀그라운드는 그동안 서버 분할 문제가 어떻게 될 것인가 하는 이용자들의 의문을 쇼케이스에서 해소했다. [사진출처=배틀그라운드 티저사이트]

배틀그라운드는 최대 100명의 이용자가 1명의 우승자가 남을 때까지 싸워 살아남는 ‘배틀로열(battle royal)’ 방식의 게임이다. 단순한 게임성과 달리 매 경기마다 달라지는 변수에 유저들은 지루함을 느낄 틈이 없다는 평이다.

이날 쇼케이스를 통해 카카오게임즈가 밝힌 국내 서비스에 대해 간략하게 정리하면 이렇다.

# PC방 이용 서비스와 국내 이용자 구분

카카오게임즈는 국내 서비스 시작 일자를 11월 14일로 잡았다. 다만 본 게임이 정식 출시된 것이 아니므로, 국내 서비스도 오픈베타 형식으로 진행될 예정이다. 올해 말 게임이 정식 출시하면 국내 서비스도 일정에 맞춰 PC방 과금 정책과 정식 서비스를 시작할 것이라 밝혔다.

PC방을 이용해 게임을 즐기는 이용자들은 11월 14일부터 별도로 게임을 구매하지 않아도 배틀그라운드를 즐길 수 있게 된다. 가정 내에서 즐기기 위해서는 게임을 구매해야하는 것에는 지금과 변함이 없다. 현재 배틀그라운드는 우리나라 돈으로 3만2000원이다. 현재 스팀과 카카오게임즈에서 구매가 가능하다.

# 서버 문제

카카오게임즈는 현재 PC방 이용 지수에서 2위(게임트릭스 10월 24일자 기준)를 차지하고 있는 배틀그라운드가 현재 스팀 서버 이용자와 추후 서비스 될 카카오게임즈 서버 유저가 분리되는 것을 원치 않는다고 밝혔다. PC방 이용자는 다음 카카오게임즈에서 로그인을 하면 아시아 서버(KR/JP)에 접속 돼 모든 서버가 통합된 형식으로 진행될 것이라고 밝혔다.

# PC 과금 정책

게임 서비스 직후에는 오픈 베타 출시 기간이기에 2개월의 무료 서비스를 진행한 후 PC 과금을 시작할 계획이라고 밝혔다. PC 과금으로 인한 별도 혜택 등은 현재 개발사와의 조율 중에 있어 특별히 정해진 것은 없다고 언급했다.

# 유료 아이템 및 밸런스 사항

제작사가 원하지 않으므로 게임 밸런스에 영향을 주는 아이템은 절대 출시할 일이 없다고 카카오게임즈 측은 언급했다. 다만 스팀 서버와 다른 커스튬 아이템 출시에 대해서는 논의 중이라고 밝혔다.

지난 17일부터 카카오게임즈 측은 티저 사이트에서 사전예약 프로모션을 진행하고, 사전예약 구매자들 전원에게는 게임 발매 이후 특별한 스킨 아이템을 제공한다.

# 출시 행사 및 대회 개최 지원

카카오게임즈는 온·오프라인 대회와 각종 행사, 랜파티, 이벤트 등 다양한 부분에서 직접 개최 및 지원을 약속했다. 자사의 메신저인 카카오톡은 물론, 페이스북과 인스타그램 등의 SNS, 인기 방송인 섭외 등을 이용한 적극적인 홍보 및 마케팅을 할 예정이라고 밝혔다.

카카오게임즈는 기존 청소년 이용불가 등급이었던 배틀그라운드를 15세 이용가로 등급 분류 통과했다. 가장 문제시 되던 붉은 피를 ‘녹색 피’로 변경하는 등 서비스 이용자들을 더 확보하기 위한 노력을 기울였다.

배틀그라운드 서비스를 총괄하는 카카오 게임즈 김상구 이사는 “카카오게임즈는 많은 이용자들이 배틀그라운드를 즐길 수 있도록 저변 확대와 서비스 볼륨을 늘릴 것을 약속드리며 최선을 다할 계획”이라고 말했다.

해당 사항은 카카오 게임즈 티저 사이트(www.playbattlegrounds.com) 공식 페이스북에서 다시 확인 가능하다.

공식 홈페이지는 11월 14일 서비스 시작과 함께 오픈될 예정이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