업다운뉴스
상단여백
HOME 사회
김혜원 기자 | 승인2019.01.31 13:11
  • 뉴스룸팬 2019-01-31 13:53:51

    어두운 곳이라 잘못 봤다는 말은 거짓이다.
    당시 손사장이 주차했던 주차공터는 전등하나 없는 무시무시할 정도로 캄캄한 곳이었다. 그 캄캄한 곳에 주차되어 있던 차에서 갑자기 문이 열리면서 여자가 내렸던 것이다. 그곳에 누구라도 어둠 속에 있었더라면 깜짝 놀랐을 것이다 왜냐면 아무도 없는 줄 알았는데 차에서 사람이 나오면 당연 놀랄 수 밖에 그런데 거기서 30대의 여자가 나왔다면 이건 진짜 이상한 노릇이라 더 궁금해서 집중하여 볼 것이다.
    어두운데 어떻게 보냐고? 간단하다 자동차는 문을 열면 실내등이 켜진다.
    무대조명 역할   삭제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제호 : 업다운뉴스  |  등록번호 : 서울 아 01603  |  등록연월일: 2011.5.2  |  발행인 : 최문열 
    대표전화 : 070-8266-5568  |   (주)엠탑   |   주소 : 서울특별시 금천구 서부샛길 606, A-1702
    편집인: 김한석  | 청소년보호책임자: 김한석 Copyright © 업다운뉴스. All rights reserved.
    기사제보 및 문의 : webmaster@updownnews.co.kr
    모든 콘텐츠는 무단 사용, 복사, 배포시 저작권법에 저촉되며 법적 제재를 받을 수 있습니다.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