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21-05-12 13:51 (수)
롯데백화점, 대한민국 5대 패션그룹 ‘패션 위크’ 28일까지 진행...42개 브랜드 참여
롯데백화점, 대한민국 5대 패션그룹 ‘패션 위크’ 28일까지 진행...42개 브랜드 참여
  • 고훈곤 기자
  • 승인 2021.03.17 14:1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업다운뉴스 고훈곤 기자] 장기간 침체된 국내 패션 시장이 3월 들어 다시 살아나고 있다. 실제로 지난 2월 방역 조치 완화 이후 롯데백화점 패션 매출을 살펴보면 지난달 15일부터 28일까지 전년 대비 48%, 3월(1∼15일)은 전년 대비 75% 신장했다. 그 중에서도 특히 여성 패션은 3월 들어 119% 신장해 지난 2월(2/15∼28, 58%)보다 매출 신장세가 커졌다.

이는 최근 코로나 백신 보급화로 외출이 가능해질 것이라는 기대감과 함께 이에 걸맞은 새로운 옷차림을 찾는 이들의 패션 소비 심리가 반영된 것으로 분석된다.

올해 봄, 여름 시즌에는 지난해에 이어 ‘뉴노멀’에 영향을 받은 패션 트렌드가 지속될 것으로 예상된다.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로 재택근무와 집콕이 일상화되고 홈웨어와 근무/외출복 등의 경계가 허물어지면서 편안함과 다양한 활용성을 강조한 클래식한 아이템들이 대세로 떠올랐다.

롯데백화점이 18일부터 21일까지 4일간 롯데백화점 전 점에서 ‘대한민국 5대 패션그룹 패션 위크’를 연다. 구호 ‘21ss’, 모조에스핀 ‘레이스 패치 반팔 원피스’ 이미지 [사진=롯데백화점 제공]

롯데백화점은 봄을 맞아 본격적으로 되살아난 패션 소비를 더 진작시키고 그간 침체됐던 패션 시장에도 활력을 불어 넣고자 오는 18일부터 21일까지 4일간 롯데백화점 전 점에서 ‘대한민국 5대 패션그룹 패션 위크’를 연다고 17일 밝혔다.

대한민국 패션 양대 산맥인 한섬과 삼성물산(3/19∼21)을 필두로 바바패션, 대현, 시선인터내셔널이 패션위크에 동참해 행사의 규모를 키웠다.

참여 브랜드로는 한섬의 타임·마인·랑방컬렉션·시스템, 삼성물산의 구호·르베이지·빈폴, 바바패션의 지고트·더아이잗컬렉션·아이잗바바, 대현의 모조에스핀·쥬크, 시선인터내셔널의 미샤·잇미샤 등 총42개 브랜드가 있다.

특히 올해 5대 패션 그룹의 브랜드들은 ‘뉴노멀’ 트렌드에 맞춰 편안함과 실용성이 강조된 신상품들을 대거 출시했다.

롯데백화점은 올해 출시된 각 패션 그룹 브랜드의 봄, 여름 신상품을 행사 기간 동안 롯데카드로 구매한 고객들에게 5∼10% 할인 혜택을 제공하고, 구매 금액대별 5% 상당의 롯데 상품권 증정 이벤트를 한다.

패션 그룹별로도 추가 혜택이 있다. 한섬에서는 행사 기간 동안 상품 구매 고객을 대상으로 기존 5% 마일리지 적립에 5% 추가 마일리지를 제공하는 ‘더블 마일리지 혜택’을 선보인다.

‘대한민국 5대 패션그룹 패션 위크’에 참여하는 미샤의 나일론 혼방 아웃포켓 포인트 원피스·코튼 베이직 트렌치코트 이미지 [사진=롯데백화점 제공]

또한, 삼성물산은 19일부터 21일까지 3일간 구호·르베이지 상품을 정상가 대비 10% 할인 판매하고, 빈폴 상품을 20/30/50만원 구매 시 2/3/5만원 금액 할인 행사를 진행한다. 이 외에도 시선인터내셔널, 대현, 바바패션은 브랜드 멤버십 가입 후 상품 구매 고객들에게 10∼20% 할인 혜택을 추가로 준다.

더불어 비대면 쇼핑을 선호하는 고객들을 위한 온라인 행사도 마련돼 있다. 롯데온 내 롯데백화점몰에서는 오는 21일(일)까지 지고트, 쥬크, 씨씨콜렉트 등 바바패션 및 대현그룹의 7개 브랜드들이 참여하는 ‘온라인에서 만나는 패션위크’ 행사를 연다.

다양한 봄 인기 상품들을 합리적인 가격으로 판매하며, 10만원 이상 구매 시 10% 중복 할인 혜택도 제공한다.

유민영 롯데백화점 치프바이어는 “새 봄을 맞아 고객들에게 풍성한 혜택의 쇼핑 기회를 제공하기 위해 국내 유명 패션 회사들과 이번 행사를 준비했다”며, “코로나로 외출이 어려웠던 고객들에게는 쇼핑의 즐거움을 제공하고 파트너사에게는 상품 판매를 돕는 혜택들을 마련해 소비 진작이 될 수 있도록 만반의 준비를 했다”고 말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