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21-05-16 08:00 (일)
우리금융그룹, 소상공인 100곳 대상 '우리동네 선한 가게' 지원
우리금융그룹, 소상공인 100곳 대상 '우리동네 선한 가게' 지원
  • 김지훈 기자
  • 승인 2021.03.21 09:0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업다운뉴스 김지훈 기자] 우리금융그룹이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장기화로 인해 경제적 어려움에도 나눔, 기부, 봉사활동 등 선한 행동으로 사회적 약자를 지원하고 지역사회와 상생하고자 소상공인을 위한 긴급 생활자금, 홍보 및 마케팅 지원에 나선다.

우리금융그룹은 소상공인 100곳을 '우리동네 선한 가게'로 선발해 긴급 생활자금, 홍보 및 마케팅 지원을 시작했다고 21일 밝혔다. 선정된 소상공인 100곳을 대상으로 제세공과금, 임차료 등 최대 100만원 긴급 생활자금 지원을 지원한다.

우리금융그룹이 지역사회와 상생하고자 소상공인을 위한 긴급 생활자금, 홍보 및 마케팅 지원에 나선다. [사진=우리금융그룹 제공]

선한 가게 인근 우리은행 영업점을 활용한 가게별 맞춤형 디지털포스터 홍보, 우리은행 스마트뱅킹 앱 ‘원뱅킹’을 통한 홍보, 우리카드 오픈마켓 플랫폼 '위비마켓'을 활용한 '우리동네 선한 가게 기획전'도 펼칠 계획이다.

손태승 우리금융그룹 회장은 "이번 사업이 소상공인들에게 조금이나마 힘이 되고 선한 영향력이 확산되는 계기가 되길 바란다"며 "앞으로도 우리금융그룹은 다양한 지원사업을 통해 지역사회와의 상생을 도모하겠다"고 말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