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21-06-20 18:48 (일)
한국아트라스비엑스 합병한 한국앤컴퍼니, 사업형 지주사로 공식 출범
한국아트라스비엑스 합병한 한국앤컴퍼니, 사업형 지주사로 공식 출범
  • 이세영 기자
  • 승인 2021.03.31 15:0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업다운뉴스 이세영 기자] 한국타이어앤테크놀로지㈜의 지주회사인 한국앤컴퍼니㈜가 4월 1일부로 ㈜한국아트라스비엑스의 흡수합병 절차를 완료하고 ‘사업형 지주회사’로 공식 출범해 핵심사업 경쟁력 강화 및 신규 사업 발굴에 적극 나선다.

한국타이어앤테크놀로지는 31일 이 소식을 전하면서 “이번 합병은 그룹사의 전방산업인 자동차 산업의 성장 둔화, 친환경 자동차 중심의 패러다임 급변, 보호무역주의 확대 및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의 세계적 확산 등 위기 상황 속에서 보유 역량 및 자원을 통합해 시너지를 극대화함으로써 새로운 성장 기회를 모색하기 위해 결정됐다”고 설명했다.

한국앤컴퍼니는 직접적인 관리비용 절감, 물적·인적자산의 공유 및 효율적 배분 등 통합 관리를 통한 경영효율성 극대화뿐 아니라 지주회사가 보유한 네트워크를 활용한 사업 확대, 투자, 신기술 확보 및 연구개발(M&A) 역량 강화 등 비즈니스 시너지 효과를 창출할 예정이다.

한국앤컴퍼니㈜ 본사 외관. [사진=한국앤컴퍼니㈜ 제공]

합병을 통해 사업형 지주회사로서 안정적인 투자재원 확보가 가능해진 한국앤컴퍼니는 유연하고 신속한 의사결정구조를 확립해 핵심사업 경쟁력 강화 및 신규 사업 발굴을 위한 투자를 적극 주도해나갈 계획이다.

또한 사업 환경 변화에 효과적으로 대응할 중장기 전략을 수립하고, 자원의 효율적 관리를 통해 경영 효율성을 제고하며 글로벌 브랜드인 ‘한국(Hankook)’을 반영한 통합 브랜드 체계를 강화해 급변하는 글로벌 경영 환경 속에서 경쟁력을 강화할 방침이다.

소멸회사인 한국아트라스비엑스의 기존 비즈니스는 한국앤컴퍼니 'ES(에너지솔루션)사업본부'로의 구조 재편을 통해 펀더멘탈을 더욱 안정적으로 다지게 된다. 한국아트라스비엑스는 국내 최초 MF 배터리 개발, AGM 배터리 개발 등 배터리 산업의 질적·양적 성장을 주도해왔으며, 납축전지 시장에서 꾸준한 수익창출을 이뤄왔다.

이번 합병으로 한국아트라스비엑스가 다진 탄탄한 기반에 한국앤컴퍼니가 보유한 브랜드, 네트워킹, M&A 역량 등과 차세대 배터리 기술력 및 인력, 그리고 수요처 확보를 위한 과감한 투자가 더해질 예정이다. 한국앤컴퍼니는 이를 통해 납축전지 제조 및 판매를 넘어 스마트 에너지 솔루션 전문 기업으로 거듭나 미래 에너지 사업을 선도할 계획이다.

이와 함께 한국앤컴퍼니는 그룹의 핵심사업인 타이어 부문에서도 글로벌 경쟁력 강화를 위한 양적·질적 투자를 지속하는 한편, 모빌리티 및 미래 기술기반 산업분야로 투자 포트폴리오를 다변화해 주주가치 제고에 기여하고 이에 걸맞은 주주환원 정책을 지속적으로 펼쳐나갈 예정이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