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21-05-17 20:30 (월)
KT, AI로봇 우편배송 서비스…"사내 이어 실내 배송사업으로 확대"
KT, AI로봇 우편배송 서비스…"사내 이어 실내 배송사업으로 확대"
  • 이세영 기자
  • 승인 2021.04.18 09:0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업다운뉴스 이세영 기자] KT 임직원들은 AI(인공지능) 로봇으로부터 우편물을 수령할 수 있다.

KT는 KT 광화문 이스트 사옥에서 근무하고 있는 사내 임직원을 대상으로 ‘AI 로봇 우편배송 서비스’를 시작했다고 18일 밝혔다. 기존에는 우편 지원센터 직원이 사내 직원들에게 배송 도착 알림 메일을 보내고 직원이 지원 센터에 방문해 물품을 수령하는 구조였으나, 이번에 도입된 AI 로봇을 이용하면 방문 필요 없이 자리에서 우편물을 받을 수 있다.

우편 지원센터 직원이 우편물을 로봇에 적재해 수령대상 직원이 근무하는 사무실을 입력하면 로봇이 자율주행으로 스스로 엘리베이터에 탑승해 우편물 배송 목적지로 이동하는 방식이다. 이를 통해 배송 회전율을 높일 수 있으며, 임직원들은 손쉽게 우편물을 수령할 수 있어 업무 효율성도 높일 수 있다.

KT 광화문빌딩에 근무하는 직원들이 KT AI 로봇을 활용한 우편배송 서비스를 체험하고 있다. [사진=KT 제공]

KT AI 로봇 우편배송 서비스는 AI 로봇을 활용한 실내 물류배송의 첫 시도로, KT 사내 임직원 대상으로 시범운영을 한 후 서비스 고도화를 통해 공공기관이나 일반 사무실 등으로 확대할 예정이다.

KT는 앞서 동대문 노보텔과 동대구 메리어트에 ‘AI 호텔로봇’을 도입한 바 있으며, 매드포갈릭 봉은사점과 모던샤브하우스 D타워점에는 ‘AI 서빙로봇’을 운영하는 등 AI 로봇 사업 추진에 박차를 가하고 있다.

송재호 KT AI·DX융합사업무분장은 “KT는 디지털 플랫폼 기업으로 변신하면서 다양한 AI 로봇 서비스를 개발하고 있다”며 “사내 시범 서비스를 시작으로 AI 로봇을 활용한 실내 배송 사업을 확대할 것”이라고 밝혔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