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21-11-30 18:08 (화)
MZ세대 사로잡은 '티맵 셀럽'…최준 목소리로 인기 잇는다
MZ세대 사로잡은 '티맵 셀럽'…최준 목소리로 인기 잇는다
  • 이세영 기자
  • 승인 2021.05.11 10:4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업다운뉴스 이세영 기자] 지난 3월 출시된 '티맵 셀럽'이 이른바 MZ세대(밀레니얼 세대+Z세대)로 불리는 20~30대 운전자들에게 큰 호응을 얻고 있는 것으로 나타났다.

티맵모빌리티는 지난 두 달 간 티맵 셀럽을 구매한 전체 사용자 중 59%가 MZ세대였다고 11일 밝혔다.

연령대별로는 20대가 17%, 30대가 42%, 40대 이상이 28%를 기록했다. 스스로의 가치에 따라 합리적 소비를 즐기는 젊은 세대의 소비 행태가 내비게이션 서비스에서도 나타난 것으로 풀이된다.

티맵 셀럽은 내비게이션 티맵에서 유명인과 인기 캐릭터 등의 목소리로 길을 안내받을 수 있는 서비스다. 인공지능(AI) 음성합성시스템(TTS) 기술을 기반으로 셀럽의 유행어나 억양을 혼합해 길안내를 제공한다.

싱어게인 톱3가 '티맵 셀럽'에 합류했다. [사진=티맵모빌리티 제공]

지난 3월 안드로이드 운영체제(OS)용으로 EBS 인기 캐릭터 펭수와 개그맨 안영미 목소리 서비스가 우선 시작됐다. 현재는 iOS로도 사용할 수 있다. 티맵 애플리케이션(앱) 최신 버전에서 앱 내 왼쪽 상단 메뉴의 ‘길안내목소리’ 또는 ‘설정’을 통해 이용할 수 있다.

이번 달에는 ‘최준’으로 맹활약 중인 개그맨 김해준을 비롯해 가수 이승윤·정홍일·이무진 등 싱어게인 톱3, 가수 딘딘 목소리가 추가된다. 각 셀럽 별 길안내 특화멘트는 상품 출시 후 ‘길안내목소리’에서 미리듣기로 들어볼 수 있다.

최준 상품의 경우 경로 재탐색 안내시 “걱정하지 말아요. 내가 다른 길 찾아 줄게. 준이에게로 오는 길” 등의 멘트가 송출된다.

이종갑 티맵라이프 그룹장은 “20~30대 티맵 이용자 비율이 24%인 점을 고려하면 MZ세대의 구매율이 상당히 높은 편”이라며 “앞으로도 단순 길 안내를 넘어 이동하면서도 즐거움을 줄 수 있는 서비스가 될 수 있도록 노력해 나가겠다”고 말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