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21-09-27 18:35 (월)
에쓰오일, 부상 소방관에 치료비 6000만원 전달
에쓰오일, 부상 소방관에 치료비 6000만원 전달
  • 이세영 기자
  • 승인 2021.05.20 16:4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업다운뉴스 이세영 기자] 에쓰오일(S-OIL)이 부상 소방관들에게 치료비를 전달했다.

에쓰오일은 한국사회복지협의회와 함께 20일 서울 마포소방서에서 ‘공상 소방관 치료비 전달식’을 갖고 부상 소방관들에게 치료비 6000만원을 전달했다.

이날 전달한 에쓰오일의 치료비는 화재 진압과 구조·구급활동 중 부상을 입은 전국의 소방관 31명의 치료비로 쓰인다. 에쓰오일은 2009년부터 ‘소방 영웅 지킴이’ 프로그램의 일환으로 367명의 부상 소방관에게 총 7억2000만원을 지원했다.

에쓰오일이 한국사회복지협의회와 20일 마포소방서에서 '공상소방관 치료비 전달식'을 가졌다. 남화영 소방청 소방정책국장(왼쪽부터), 김평길 에쓰오일 전무, 김홍중 한국사회복지협의회 사무총장. [사진=에쓰오일 제공]

에쓰오일 관계자는 “위험한 사고 현장에서 시민들의 안전을 최우선으로 지키다 부상을 당한 소방관들에게 작게나마 도움이 될 수 있어 기쁘다”며 “당사는 앞으로도 우리 사회의 든든한 수호자인 소방관들의 사기를 진작시키고 소방관 가족의 생활 안정에 보탬이 되고자 해당 프로그램을 지속해나갈 예정”이라고 밝혔다.

에쓰오일은 2006년부터 사회 곳곳에서 묵묵히 자신을 희생하는 소방관들을 응원하기 위해 한국사회복지협의회와 함께 ‘소방 영웅 지킴이’ 프로그램을 운영하고 있다.

소방관 순직 시 유가족에게 위로금 3000만원을 지급하며, 매년 소방관 유자녀 70여명에 장학금을 지원해 안정적으로 학업에 전념할 수 있도록 돕고 있다. 또한 우수 소방관을 격려하기 위한 ‘영웅 소방관 시상식’, 격무에 지친 소방관들과 가족에게 휴식과 재충전의 기회를 제공하는 ‘소방관 부부 휴(休) 캠프’ 등 다양한 프로그램으로 사기 진작에 앞장서고 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