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21-08-01 09:06 (일)
무신사, 강정구∙한문일 공동대표 체제로
무신사, 강정구∙한문일 공동대표 체제로
  • 김혜원 기자
  • 승인 2021.06.05 06:0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업다운뉴스 김혜원 기자] 온라인 패션 플랫폼 무신사는 강정구 프로덕트 부문장과 한문일 성장전략본부장을 신임 공동 대표이사로 선임했다.

무신사는 강정구∙한문일 공동대표가 다음달 1일부터 공식 취임한다고 4일 밝혔다. 지난 3일 조만호 대표가 무신사의 남성 차별·혐오 논란에 대한 책임을 통감해 사의를 표명한 지 하루 만이다.

강정구 공동대표는 2017년부터 프로덕트 부문을 총괄하며 무신사 스토어의 개발, 기획, 디자인 조직의 팀빌딩을 주도했다. 특히 고객 편의성 측면에서 무신사 스토어의 사용성을 높이고, 커머스 중심의 플랫폼 기술 고도화에 주력해왔다.

(왼) 강정구 공동 대표 (오) 한문일 공동 대표 [사진=무신사 제공]
강정구(왼쪽), 한문일 무신사 공동 대표이사. [사진=무신사 제공]

한문일 공동대표는 2018년 무신사에 합류해 무신사 테라스, 무신사 스튜디오, 솔드아웃 등 신규 사업 분야를 주로 리드해왔다. 또한, 외부 투자 유치 및 적극적 기업 인수로 무신사의 빠른 성장세를 이끌었다.

무신사는 이번 신임 공동 대표이사 선임을 기점으로 사업 전략과 프로덕트 부분의 전문성을 강화하고, 경쟁력을 더욱 높여나갈 계획이다. 이와 더불어, 무신사 스토어 입점 브랜드를 위한 지원 시스템과 인프라도 다각적으로 강화해 나갈 예정이다.

무신사 대표직을 내려놓은 조만호 대표는 이사회 의장 역할을 수행할 계획이다. 무신사 스토어 운영에는 참여하지 않고 해외 사업을 포함한 회사의 중장기 전략 수립 국내 패션 브랜드 성장을 위한 지원 활동에 주력하겠다고 밝혔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