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21-11-30 18:08 (화)
롯데유통사업본부, 전국 현장관리자에 친환경 전기차 도입...ESG 경영 실천
롯데유통사업본부, 전국 현장관리자에 친환경 전기차 도입...ESG 경영 실천
  • 김혜원 기자
  • 승인 2021.09.02 11:3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업다운뉴스 김혜원 기자] 롯데유통사업본부가 ESG 경영을 적극적이고 지속적으로 실천하기 위해 전국 현장관리자에게 친환경 전기차를 도입, 지급한다.

롯데유통사업본부는 기아의 전기차 모델인 '니로EV' 51대를 2021년 9월과 2022년 1월에 걸쳐 순차적으로 전국 현장관리자에게 지급할 예정이라고 2일 밝혔다.

서울 영등포구 본사에서 롯데유통사업본부 김용기 대표와 직원이 전기차 도입을 기념하는 사진촬영을 진행하고 있다. [사진=롯데유통사업본부 제공]
서울 영등포구 본사에서 롯데유통사업본부 김용기 대표와 직원이 전기차 도입을 기념하는 사진촬영을 진행하고 있다. [사진=롯데유통사업본부 제공]

롯데유통사업본부 현장관리자들은 유통점포에서 근무하고 있는 판촉사원 현장교육 및 활동개선을 위해 인당 연간 2만km이상 차량을 운행 중이며, 이로 인해 매년 200톤 이상의 온실가스를 배출하였으나, 이번 전기차 도입을 통해 업무간 발생되는 온실가스 배출의 원천을 제거하여 환경보호에 기여할 것으로 전망된다.

또한, 현장관리자의 업무환경 개선에도 긍정적인 효과가 있을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전기차를 지급 받은 현장관리자는 “전기차는 소음과 차량진동이 적어 운행피로도가 덜한 것은 물론, 업무간 환경보호를 자연스럽게 실천 할 수 있어 자부심이 생긴다.”며 이번 변화에 대한 만족감을 나타냈다.

롯데유통사업본부 김용기 대표는 "전기차 도입을 통해 전직원이 ESG 경영을 생활화하고 지속적으로 실천 할 수 있도록 추진해 나가겠다"며 "앞으로도 다양한 활동을 통해 환경보호 등 사회적 책임을 다하고 ESG 경영을 강화해 나가겠다"고 밝혔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