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21-10-25 17:14 (월)
아모레퍼시픽, 사랑의열매에 33억원 규모 물품 기탁...상생행보 지속
아모레퍼시픽, 사랑의열매에 33억원 규모 물품 기탁...상생행보 지속
  • 김혜원 기자
  • 승인 2019.06.20 14:5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업다운뉴스 김혜원 기자] 아모레퍼시픽그룹이 '2019 아리따운 물품나눔'을 통해 이웃 돕기에 나섰다. 아모레퍼시픽그룹의 15개 브랜드는 올 상반기 사랑의열매 사회복지공동모금회에 33억 규모의 화장품과 생활용품을 기탁하기로 했다. 

아모레퍼시픽그룹은 2019 아리따운 물품나’을 통해 사랑의열매 사회복지공동모금회에 33억 규모의 화장품과 생활용품 등 자사 제품을 상·하반기 2차례에 걸쳐 기탁하기로 했다고 20일 밝혔다. 아모레퍼시픽그룹이 진행하는 아리따운 물품나눔은 지역사회와의 상생을 목표로 사회복지시설 거주자 및 이용자의 생활복지 향상을 위해 마련한 물품 지원 활동이다.

아모레퍼시픽그룹은 2019 아리따운 물품나’을 통해 사랑의열매 사회복지공동모금회에 33억 규모의 화장품과 생활용품 등 자사 제품을 상·하반기 2차례에 걸쳐 기탁하기로 했다고 20일 밝혔다. [사진=아모레퍼시픽그룹 제공]
아모레퍼시픽그룹은 2019 아리따운 물품나’을 통해 사랑의열매 사회복지공동모금회에 33억 규모의 화장품과 생활용품 등 자사 제품을 상·하반기 2차례에 걸쳐 기탁하기로 했다고 20일 밝혔다. [사진=아모레퍼시픽그룹 제공]

아모레퍼시픽은 2003년부터 사랑의 물품나눔이란 이름의 독자적인 기부활동으로 진행했다. 2009년부터 사회복지공동모금회와의 협업을 통해 전국 3000여 개 여성·노인·아동·장애인 사회복지시설에 매년 33억 원 규모의 화장품과 생활용품 등을 기부하는 ‘아리따운 물품나눔’ 활동으로 확대하여 지속해오고 있다.

올해 상반기에는 아모레퍼시픽그룹의 아이오페, 프리메라, 이니스프리, 마몽드, 해피바스 등 총 15개 브랜드에서 16.5억 원 규모의 제품을 기부하며 전국 사회복지시설 1500여 곳에 따스한 온정을 나눴다.

아모레퍼시픽그룹이 진행하는 아리따움 물품나눔의 상세 일정과 신청 방법은 아모레퍼시픽 사회공헌포털을 통해 확인할 수 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