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21-06-23 11:55 (수)
농심, 친환경 경영 나선다...연말까지 백산수 제품 50% 무라벨로 전환
농심, 친환경 경영 나선다...연말까지 백산수 제품 50% 무라벨로 전환
  • 고훈곤 기자
  • 승인 2021.05.11 09:1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업다운뉴스 고훈곤 기자] 농심이 온라인몰과 가정배송에서 무라벨 백산수 판매를 시작했으며, 향후 대형마트 등 오프라인 채널로도 판매를 확대해 나갈 예정이다. 농심은 이번달부터 무라벨 백산수 판매를 시작하고 연말까지 백산수 전체 판매 물량의 50%를 무라벨로 전환할 계획이라고 11일 밝혔다.

무라벨 백산수는 2L와 0.5L 두 종류로 제품명과 수원지를 페트병에 음각으로 새겨 넣어 간결한 디자인으로 만들었다. 제품 상세정보는 묶음용 포장에 인쇄했으며, 박스 단위로만 판매한다.

농심이 친환경 경영을 위해 백산수 판매물량의 50%를 무라벨로 전환한다. [사진=농심 제공]

무라벨 백산수는 빈 병의 라벨을 떼어내는 번거로움을 없앰으로써 분리배출의 편의성과 페트병 재활용률을 높인 것이 특징이다. 또한, 라벨용 필름 사용량의 절감 효과도 있다. 농심은 판매 물량의 50%를 무라벨로 전환하면 연간 60톤 이상의 필름 사용을 줄일 수 있을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농심 관계자는 “무라벨 제품 판매를 확대해 나가며 친환경 경영에 앞장서겠다”고 말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