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21-08-02 11:14 (월)
[시선집중] 'GTX 호재'에 뜨거워지는 경기북부 아파트시장, 여름시즌 1.1만가구 분양 집중
[시선집중] 'GTX 호재'에 뜨거워지는 경기북부 아파트시장, 여름시즌 1.1만가구 분양 집중
  • 장용준 기자
  • 승인 2021.06.19 08:0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업다운뉴스 장용준 기자] 최근 수도권 광역급행철도(GTX) 사업이 본 궤도에 오르면서 부동산 판도를 바꾸는 핵심요소로 등장해 GTX 예정지 인근 지역의 부동산이 높은 관심을 받고 있다. 이 가운데 특히 올여름 경기 북부지역 아파트 분양도 활발하게 이어질 것으로 보인다. 

경기 북부 지역은 서울행 교통 호재가 잇따르면서 교통 개선 기대감에 아파트 값이 두 자릿 수 상승률을 보이고 있다. 분양도 완판 행렬이 이어지면서 건설사들이 오는 8월까지 여름시즌에만 1만가구 넘는 규모로 분양에 집중할 예정이라 수요자들이 몰릴 것이라는 전망이 나온다.

19일 부동산시장 정보분석업체 부동산인포에 따르면 6~8월 경기 북부지역에 1만1078가구가 일반 분양 예정이다. 올해 1~5월 분양 물량(8561가구) 보다 29%(2517가구) 증가한 규모다.

경기 북부 6~8월 분양 단지. [인포그래픽=
경기 북부 6~8월 분양 단지. [인포그래픽=각사 및 부동산인포 제공]

실제로 올해 경기 북부지역의 아파트 값 상승세가 두드러진 모양새다. KB국민은행 리브 부동산 자료에 따르면, 지난 5월까지 5개월간 동두천은 14.6% 올라 경기도 내에서 두번째로 상승률이 높았다. 고양(13.6%), 의정부(13.3%), 양주(10.8%)은로 경기도 평균 상승률(10.1%)를 웃돌았고, 구리(8.0%), 파주(5.8%)도 올랐다.

업계 관계자는 "그간 이들 지역이 교통 소외지역으로 저평가 받은 경향이 있다"며 "각종 교통호재로 접근성이 개선되면서 인식을 뒤집고 내집 마련 실수요자들의 주거지로 안착하고 있는 것으로 보인다"고 분석했다. 

실제로 정부가 역점 사업으로 추진 중인 GTX 개발이 경기 북부 곳곳에서 진행되고 있다. 파주와 고양에는 GTX-A노선(2023년 예정)이 들어서게 된다. 이날 현대건설 컨소시엄이 우선협상대상자로 선정된 GTX-C노선(2026년 예정)은 이미 의정부와 양주, 동두천이 수혜를 누리고 있다.

이 관계자는 "기존 지하철 노선을 연장해 북부지역과 서울을 연결하는 사업도 활발하게 추진 중"이라고 말했다. 7호선이 도봉산~장암을 거쳐 의정부 탑석~양주 고읍지구까지 총 15.1km 구간이 연장(2025년 개통 예정)되고 추가로 양주 옥정신도시를 거쳐 포천까지 연장하는 사업을 실제로 추진하고 있다. 파주는 앞서 지난 4월 국토교통부에서 발표한 '제4차 국가철도망 구축계획'에서 일산 대화~파주 운정~금릉을 잇는 계획안이 포함됐다.

운정신도시 제일풍경채 2차 그랑베뉴 투시도. [사진=제일건설 제공]
운정신도시 제일풍경채 2차 그랑베뉴가 6월에 분양하다. [사진=제일건설 제공]

이같은 영향으로 경기 북부지역이 분양시장에서도 좋은 성적을 거두고 있다. 

부동산인포에 따르면 부동산114자료를 분석한 결과 올 1~5월 경기 북부에 분양한 단지 중 2곳을 제외하면 모두 1순위 청약에서 마감한 것으로 나타났다.

업계 관계자는 "올해 들어 서울 아파트의 상승폭이 둔화되고 있는 가운데 오히려 경기 북부지역 집값은 탄력을 받고 있다"며 "GTX가 가시화되고 있는데다 추가적인 교통호재들도 이어지고 있어 서울 접근성이 크게 향상되는 것에 대한 기대감이 시세에 반영되고 있는 것으로 보인다"고 말했다.

이같은 영향으로 여름 기간 해당 지역에 공급되는 새 아파트의 분양도 순조로울 것이라는 예상이 나온다. 이달에 분양하는 제일건설의 ‘운정신도시 제일풍경채 2차 그랑베뉴’는 파주 운정신도시3지구 A10블록에 들어서며 전용면적 59~104㎡ 총 660가구 규모다. 아울러 이달말 동부건설도 동두천 생연택지개발지구 B10블록 일원에 ‘지행역 센트레빌 파크뷰’를 선보인다. 총 314가구 규모에 전 타입 전용면적 84㎡로 구성됐다.

다음달에는 DL이앤씨가 의정부 신곡동 일원에 'e편한세상 신곡 파크프라임' 총 650가구를 분양할 계획이다. 

오는 8월에는 대우건설이 포천 소홀읍 일원에 '포천 태봉공원 푸르지오(가칭)'을 공급할 예정이다. 총 628가구로 구성됐으며, 인근에 태봉초등학교, 송우중학교 등 학군이 위치하고 구리포천고속도로 선단IC, 소흘JC를 이용할 수 있다.

이같이 GTX가 부동산시장의 핵으로 등장하면서 확정되지 않은 사항까지도 GTX라는 말만 언급되면 집값이 들썩이는 현상이 이어질 것이라는 게 업계의 전망이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