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21-10-15 18:20 (금)
삼진제약 게보린소프트, '제 23회 서울국제여성영화제 아이틴즈' 단독 후원...국내 10대 여성 감독 양성
삼진제약 게보린소프트, '제 23회 서울국제여성영화제 아이틴즈' 단독 후원...국내 10대 여성 감독 양성
  • 김혜원 기자
  • 승인 2021.08.31 10:0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업다운뉴스 김혜원 기자] 삼진제약의 생리진통제 게보린소프트가 국내 10대 여성 감독 양성을 위해 마련된 서울국제여성영화제의 경쟁부문을 단독 후원한다. 

삼진제약은 서울국제여성영화제의 아이틴즈(Iteens) 경쟁부문’에 단독 후원사로 참여하며 '삼진제약 아이틴즈 대상과 우수상'을 시상한다고 31일 밝혔다. 

제23회 서울국제여성영화제 이미지 [사진=서울국제여성영화제 제공]
삼진제약이 아이틴즈(Iteens) 경쟁부문 단독 후원사로 참여하는 제23회 서울국제여성영화제 이미지 [사진=서울국제여성영화제 제공]

'아이틴즈'는 국내 10대 여성 감독 양성을 위해 마련된 서울국제여성영화제의 경쟁부문이다. 올해는 작품성과 완성도를 갖춘 단단한 작품들이 출품되었고, 그 중 엄선된 4편의 영화가 관객과 만나게 된다. 4편의 영화는 미묘한 친구 관계, 자기 자신과의 내적 싸움, 코로나 시대의 로맨스 등을 다루고 있는데, 단지 서사나 소재에만 국한되지 않고 화면 구성과 앵글, 사운드 등 영화적 표현과 여성이 직면한 현실에 대해 시의성 있게 조망하는 고심이 역력한 작품들이다. 

올해 처음 서울국제여성영화제 후원에 참여하게 된 삼진제약은 제약기업의 사회적 책임을 다하기 위해 다양한 사회공헌 프로그램을 운영하고 있다고 밝혔다. 매출의 1%를 기부하고 봉사가 어우러지는 ‘1% 사랑나눔 운동’과 난치병 어린이 치료비를 후원하는 ‘의사 사진전’, 저소득층의 차상위계층 의료보험료 대납을 통한 의료혜택 사각지대 해소, 청소년을 위한 복약지도 캠페인 등 사회 약자를 보살피는 사회공헌 프로그램을 꾸준히 실천하고 있다. 이밖에도 청소년 시설 도서기증, 오염지역 방재 봉사활동, 국내외 재난지역 구호 기금 전달도 이어왔다.

최용주 대표이사는 "삼진제약이 여성 영화에 큰 기여를 한 서울국제여성영화제를 후원하게 되어 기쁘다"며 "여성영화제는 '생리통에 더 빠른 케어 솔루션'을 제안하는 생리진통제 게보린 소프트의 브랜드 철학과도 맞닿아 있다고 생각하며, 이번 후원을 통해 양성평등과 여성 역량 강화 등 소통에 적극 참여하고 싶다"고 밝혔다. 

제23회 서울국제여성영화제는 내달 1일까지 메가박스 상암월드컵경기장과 문화비축기지에서 개최되며, 온라인 플랫폼 '온피프엔'을 통해서도 감상할 수 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