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20-02-24 18:04 (월)
LG이노텍, 마곡 'LG사이언스파크'로 본사 이전…"업무 시너지 효과 기대"
LG이노텍, 마곡 'LG사이언스파크'로 본사 이전…"업무 시너지 효과 기대"
  • 이세영 기자
  • 승인 2019.12.16 10:3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업다운뉴스 이세영 기자] LG이노텍 본사가 마곡 LG사이언스파크로 이전했다.

LG이노텍(대표 정철동)은 본사를 서울시 중구 후암로 LG서울역빌딩에서 강서구 마곡 LG사이언스파크로 이전했다고 16일 밝혔다. 앞서 마곡에 자리잡은 R&D캠퍼스와 본사를 하나의 사옥으로 통합한 것.

서울시 강서구 마곡중앙10로 30 LG사이언스파크 내에 위치한 LG이노텍 본사(사진 가운데 2개동). [사진=LG이노텍 제공]

LG이노텍은 2017년 10월 LG사이언스파크 내에 차세대 소재·부품을 개발하는 마곡R&D캠퍼스를 구축한 바 있다.

이번 본사 이전으로 R&D와 마케팅, 전략부문 임직원 등 총 1500여명이 LG사이언스파크에서 함께 근무한다.

LG이노텍은 업무 시너지 효과가 커질 것이란 기대다. R&D와 마케팅, 스태프 조직을 한 곳에 둬 더욱 빠르고 정확한 소통과 의사결정이 가능해지기 때문이다.

이와 함께 LG이노텍은 사업장 운영 효율도 높아질 것으로 보고 있다. 본사와 마곡R&D캠퍼스로 중복됐던 지원 조직들을 기능별로 통합 운영할 수 있어서다.

한편, LG이노텍은 직원들이 근무지 변경으로 육아에 어려움을 겪지 않도록 직장어린이집을 새 본사 1층에 신규 확장했다. 또한 구성원 건강을 위한 피트니스센터와 건강관리실, 심리상담실 등을 정비했다.

LG이노텍 관계자는 “새로운 생각과 다양한 시도가 이뤄지는 창의적인 공간에 본사와 R&D캠퍼스가 함께 자리 잡게 됐다”며 “사업의 근본 경쟁력을 강화해 나가는 하나의 변화”라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