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20-07-02 19:07 (목)
하나투어, 3월1일까지 전 직원 재택근무 시행...코로나19 예방 및 확산 방지 차원
하나투어, 3월1일까지 전 직원 재택근무 시행...코로나19 예방 및 확산 방지 차원
  • 고훈곤 기자
  • 승인 2020.02.26 13:2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업다운뉴스 고훈곤 기자] 하나투어가 코로나19 확산 방지를 위해 오는 3월 1일까지 재택근무를 시행한다고 26일 밝혔다. 하나투어는 25일 본사 직원 중 코로나19 의심증상자가 있어 본사 방역작업을 시행하고 직원들은 25∼26일 재택근무를 하는 등 선제적으로 대응한 바 있다.

의심증상이 있던 직원은 음성 판정을 받았다. 정부의 코로나19 위기단계가 ‘심각’으로 격상된 상황에서 금주가 코로나 확산의 중대한 시점이 되고 있다.

이미지제공=하나투어

하나투어는 27일부터 정상근무가 가능하지만 정부의 코로나19 확산 방지 노력에 동참하고 직원들의 안전을 위해 3월 1일까지 재택근무를 연장하기로 결정했다.

하나투어는 코로나19가 확산되기 시작하던 1월 중순, 직원 중 임산부와 중국 방문자는 의무적으로 재택근무를 실시하기도 했다. 그리고 본사 1층에 열감지 카메라를 설치하여 직원 및 본사 방문 외부인들의 발열여부를 체크하는 등 코로나19 전염 예방을 위해 힘쓰고 있다.

하나투어 관계자는 “하나투어는 스마트워킹 제도를 통해 스마트워킹센터근무와 재택근무 등이 이미 활성화된 기업”이라고 말하며, “이번 전사 재택근무 시행에도 업무에 차질없이 유연한 대처가 가능하다”고 밝혔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