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20-09-29 12:32 (화)
LG유플러스 '유샵 라이브', 첫방송 12만명 시청…흥행 성공
LG유플러스 '유샵 라이브', 첫방송 12만명 시청…흥행 성공
  • 이세영 기자
  • 승인 2020.08.05 10:2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업다운뉴스 이세영 기자] LG유플러스의 ‘유샵 라이브’가 첫 방송부터 대박을 터뜨렸다.

LG유플러스는 통신업계 최초로 시작한 라이브커머스 ‘유샵 라이브’ 첫 방송에서 누적 조회수 12만회를 기록하며 흥행에 성공했다고 5일 밝혔다.

지난 7월 31일 오후 8시 진행된 유샵 라이브 첫방송에서는 e스포츠 레전드 콤비 캐스터 전용준과 해설 김정민이 출연했다. 이들은 삼성전자의 새로운 노트를 소개하는 토크라이브 ‘노트 존버단’을 진행했다.

두 해설진의 거침없는 입담으로 채워져 약 1시간 동안 진행된 이번 방송에는 누적 11만8000여명의 시청자들이 새로운 노트에 대한 기대감을 키웠다.

지난달 31일 '유샵 라이브' 토크라이브 방영분 캡처. [사진=LG유플러스 제공]

이어 5일 2회차 방송은 삼성전자의 새로운 노트 언팩 시간에 맞춰 오후 11시에 시작될 예정이다. 삼성전자 측에서 유샵 라이브 방송에 출연해 새로운 노트에 대한 상품 정보를 실시간으로 소개할 예정이다.

사전예약 판매 개시일인 오는 7일에는 새로운 노트의 실물이 공개된다. 이날 방송에서는 언박싱, 극한실험 등을 통해 생생한 기기 리뷰가 진행돼 새로운 노트를 기다리는 고객들의 이목을 사로잡을 예정이다. 또한 LG유플러스가 준비한 푸짐한 사전예약 혜택도 소개된다.

유샵 라이브는 매주 화요일에 LG유플러스의 교육강사인 ‘나대리’가 상품정보를 소개하는 ‘나대리가 판다’, 금요일에 스타 단말기 위주로 혜택을 재미있게 풀어내는 ‘토크라이브’를 방송한다. ‘나대리가 판다’는 지난달 30일 기자간담회와 함께 파일럿 생중계된 바 있으며, 오는 11일부터 정규 편성된다.

김남수 LG유플러스 디지털사업담당 상무는 “7월 30일 2만5000여명에 이어 첫 방송에서 새로운 노트를 기다리는 12만명의 시청자들을 유샵라이브로 모을 수 있었다”며 “초기에 예상보다 많은 고객의 접속으로 화면 끊김 등 문제가 일부 발생했으나 철저한 준비를 통해 불편함 없이 볼 수 있도록 준비했다”고 말했다. 이어 “통신업계 최초로 시도되는 라이브커머스 유샵 라이브를 통해 더 많은 고객들이 신형 스마트폰을 만날 수 있길 바란다”고 말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