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20-10-25 22:50 (일)
LG유플러스, U+tv 초고화질 VOD 1400편으로 확대…화질·음질도 업그레이드
LG유플러스, U+tv 초고화질 VOD 1400편으로 확대…화질·음질도 업그레이드
  • 이세영 기자
  • 승인 2020.09.21 09:5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업다운뉴스 이세영 기자] 더 많은 U+tv의 초고화질 UHD VOD를 감상할 수 있다.

LG유플러스는 자사 IPTV인 U+tv의 초고화질 UHD VOD를 기존 대비 2배 확대해 총 1400편을 제공한다고 21일 밝혔다.

현재 대부분의 IPTV 콘텐트는 풀(Full) HD급으로 제공되고 있는데, 이번 UHD VOD 확대로 U+tv 고객들은 <반도>, <밤쉘>, <1942: 언노운 배틀>, <강철비2> 등 최신 영화는 물론 <스파이더맨>, <나쁜 녀석들>, <쥬만지> 등 꾸준한 인기를 보여온 국내외 블록버스터 영화들도 IPTV에서 초고화질로 생생하게 감상할 수 있게 됐다.

LG유플러스 모델이 U+tv에서 UHD 영화를 검색하고 있다. [사진=LG유플러스 제공]

LG유플러스 자체 조사 결과 UHD 콘텐트 확대 후 초고화질 VOD 시청건수가 월 평균 1만건 수준에서 4만건으로 4배 이상 증가한 것으로 나타났다.

화질, 음질, 전송속도 등 실시간 채널 품질도 한층 업그레이드했다.

종전 대비 글자 선명도 향상, 화면 노이즈 제거 등 화질을 대폭 개선했으며 채널 간 음량을 균일화해 실시간 채널 변경 시 소리크기 조절을 할 필요가 없도록 했다. 음량 균일화 기술은 향후 VOD와 실시간 채널 간의 음량에도 확대 적용 예정이다. 실시간 채널 전송속도도 향상돼 스포츠 중계 경기 득점 장면 지연을 최소화해 시청할 수 있게 됐다.

LG유플러스는 이번에 총 252개 U+tv 채널 중 지상파, 종합편성채널, 영화 전문채널 등 시청률이 높은 175개 채널 품질을 우선 개선했으며 다른 채널들도 지속적으로 품질을 향상시켜 나갈 방침이다.

LG유플러스는 비대면 환경이 장기화되면서 댁내 거주시간이 증가함에 따라 U+tv 이용이 지속적으로 늘어날 것으로 내다보고 자체 기술을 적용해 콘텐트와 채널 화질 및 음질을 향상시키는 한편, 인코더 전진배치 및 인코딩 최적화로 타사 대비 평균 0.8초 빠른 전송속도를 구현해 냈다고 설명했다.

문현일 LG유플러스 IPTV상품담당은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영향으로 야외 활동을 자제하는 사회적 분위기가 지속되는 가운데, IPTV의 역할이 더욱 중요해 졌다”며 “473만명의 U+tv 고객들이 댁내에서 즐길 수 있는 최상의 서비스를 제공할 것”이라고 밝혔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