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21-01-25 16:35 (월)
IBK기업은행, 조직개편 단행…여성 부행장 2인 체제 구축
IBK기업은행, 조직개편 단행…여성 부행장 2인 체제 구축
  • 김지훈 기자
  • 승인 2021.01.14 17:3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업다운뉴스 김지훈 기자] IBK기업은행이 조직개편과 더불어 부행장 3명을 선임한 가운데, 여성 부행장이 포함돼 기업은행은 최초로 2명의 여성 부행장을 두게 됐다.   

IBK기업은행은 상반기 정기인사를 통해 여성 부행장 1명을 포함한 신임 부행장 3명을 선임했다고 14일 밝혔다. 이번 조직개편은 안정성에 중점을 두고 최소화하되 바른경영과 지속가능경영에 초점이 맞춰졌다는 평이다.

김은희 강동지역본부장을 금융소비자보호그룹장, 박주용 IBK인도네시아은행 법인장(본부장급)을 CIB그룹장, 전병성 경동․강원지역본부장을 디지털그룹장을 선임했고 임기는 15일부터 시작된다. 기업은행은 신임 김은희 부행장의 선임으로 임찬희 부행장(자산관리전략그룹장)에 이어 최초로 여성 부행장 2인 체제를 갖췄다.

IBK기업은행은 여성 부행장 1명을 포함한 신임 부행장 3명을 선임했다. [사진= 기업은행 제공]

기업은행 관계자는 "내부통제총괄부를 신설해 영업점과 본부의 법규준수 점검과 내부통제 관련 위험요인에 대한 사전적 통합 관리·감독에 나선다"다고 말하며 "지속가능경영 추진을 위해 전략기획부 내 ESG경영팀, 디지털 전환 지원을 위해 IBK경제연구소 내에 디지털혁신연구팀을 각각 신설했다"고 덧붙였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