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21-03-06 00:02 (토)
'미운우리새끼' 이본, 김건모와 핑크빛 무드?…만나는 사람 있지만 비혼인 이유는
'미운우리새끼' 이본, 김건모와 핑크빛 무드?…만나는 사람 있지만 비혼인 이유는
  • 박지효 기자
  • 승인 2018.04.16 09:4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업다운뉴스 박지효 기자] 뚜렷한 이목구비와 40대에도 탄탄한 몸매를 자랑하며 1990년대부터 남녀노소 가리지 않고 큰 인기를 얻고 있는 '까만콩' 이본이 SBS '미운우리새끼'에 출연해 김건모와 묘한 분위기를 풍겨 이목이 집중되고 있다.

15일 '미운우리새끼'에서 김건모는 박상면, 이웅호, 김동준과 함께 롤러스케이트를 타기 위해 롤러장을 찾았다. 롤러장에는 이본이 깜짝 등장했고 이를 본 김건모는 수줍음을 감추지 못했다.

'미운우리새끼' 이본이 김건모와 핑크빛 분위기를 조성했다. 그러나 10년 사귄 남자친구가 있다는 기사에 김건모는 슬픈 음악으로 마음을 달랬다. [사진출처=SBS '미운우리새끼']

김건모가 없는 사이 박상면은 "옛날에 김건모가 이본을 엄청 좋아했다고 한다"고 말했고 이본은 "그걸 왜 이제 와서 얘기하냐"며 웃음을 보였다.

또한 이본은 "김건모가 다른 여자 연기자들에게도 잘해줘서 날 다른 사람들과 똑같이 예뻐해주는 것이라 생각했다"며 "몇 년 전에 오빠가 '네가 40살 넘어서 혼자고, 나도 혼자면 그때 같이 살자'고 했다. 근데 워낙 농담을 잘하니까"라고 말했다. 이에 김건모는 취중진담이었음을 공개해 눈길을 끌었다.

김건모는 이본을 챙기고 두 사람은 손을 잡고 롤러스케이트를 타는 등 핑크빛 분위기를 풍겼으나 며칠 뒤 이본이 10년 사귄 남자친구가 있다는 기사가 나왔고 김건모는 슬픈 노래로 마음을 달랬다.

'미운우리새끼'에 출연한 이본은 이보다 앞서 지난달 MBN '비혼이 행복한 소녀, 비행소녀'에 출연해 열애 사실을 깜짝 고백한 바 있다. 당시 방송에서 이본은 "만나는 사람이 있다"며 "알고 지낸 것까지 10년 됐다"고 열애 중임을 솔직하게 밝혔다.

만나는 사람이 있지만 비혼을 선택한 이유를 묻는 질문에 이본은 "누군가 책임을 져야 한다는 것에 대한 자신이 아직 없다"고 털어놨다.

'미운우리새끼' 이본의 출연에 덩달아 '비행소녀'에서 밝힌 이본 남자친구에게도 시선이 쏠리고 있다. 이본 나이는 올해 47세지만 운동으로 다져진 탄탄한 몸매로 주목받기도 했다. [사진출처=MBN '비혼이 행복한 소녀, 비행소녀']

이본은 지난 2일 '비행소녀'에서 남자친구에 대한 애정을 드러내기도 했다. 그는 "내가 보수적이다. 나로 인해 이 남자가 빛나 보이는 게 좋다. 배울 점이 많고 입이 무거워야 하고 진득했으면 좋겠고 취미가 맞으면 좋겠다"고 이상형에 대해 설명했다.

이어 "남자친구가 이상형이다. 이상형이 아닌 남자를 만날 이유는 없다"며 "남자친구가 피지컬이 좋다. 저보다 키도 당연히 커야 한다. 박학다식하고 과묵한 사람이 좋다"고 덧붙여 부러움을 자아냈다.

이본 나이는 1972년생으로 올해 47세다. 그는 1993년 드라마 '열정시대'를 시작으로 '느낌', '창공', '그대 그리고 나', '순수', '남자 셋 여자 셋' 등에 출연했으며 각종 예능에서 MC로 활약하기도 했다. 또 1995년부터 2004년까지 라디오 '이본의 볼륨을 높여요' DJ로 큰 인기를 얻었다.

1990년대 최고의 인기를 누리며 '시대의 아이콘'으로 자리 잡은 이본이 '미운우리새끼'에 출연해 자신만의 매력으로 시청자들을 사로잡은 가운데 팬들은 앞으로도 다양한 프로그램에서 만날 수 있길 바란다는 응원의 메시지를 전하고 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