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21-03-05 09:25 (금)
장윤정 엄마 사기 혐의로 구속, 또 한 번 구설수…연예인 자녀 인지도 악용한 스타 아빠도 있다?
장윤정 엄마 사기 혐의로 구속, 또 한 번 구설수…연예인 자녀 인지도 악용한 스타 아빠도 있다?
  • 박지효 기자
  • 승인 2018.06.15 11:0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업다운뉴스 박지효 기자] 아나운서 도경완과 결혼 후 둘째 아이를 임신 중인 장윤정. 그의 엄마가 또 한 번 구설수에 오르며 누리꾼들의 뜨거운 시선을 받고 있다.

강원 원주경찰서는 14일 장윤정 모친 A씨가 2015년부터 지난해까지 지인에게 여러 번에 걸쳐 모두 4억 1500만원을 빌렸으나 갚지 않은 혐의로 구속됐다고 밝혔다. 경찰은 앞서 조사를 위해 A씨를 소환했으나 이에 불응하지 않았고 영장을 발부받아 12일 A씨를 체포해 자세한 사건 경위를 조사 중이다.

장윤정 엄마가 사기 혐의로 구속돼 또 한 번 구설수에 올라 누리꾼들의 따가운 시선을 받고 있다. [사진출처=SBS '힐링캠프']

장윤정은 앞서 2013년 SBS '힐링캠프'에 출연해 안타까운 가족사를 밝혔다. 이후 장윤정 엄마와 남동생은 기자회견을 열고 맞대응했다. 장윤정 엄마는 2014년 장윤정 소속사 측에 소송을 걸기도 했으며 2015년에는 언론사에 비난 메일을 발송하기도 했다. 이후 A씨는 SNS에 장윤정 아들 천도재를 지냈다고 공개했으나 이는 죽은 이의 영혼을 극락으로 보내기 위해 치르는 불교의식으로 알려져 논란이 일었다.

장윤정 엄마가 사기 혐의로 구속된 가운데 연예인 자녀를 악용해 범죄를 저지른 스타 아빠에게도 눈길이 쏠리고 있다.

지난해 채널A '풍문으로 들었쇼'에서 한 기자는 200억 규모의 사기 혐의로 구속된 강남의 한 교회 담임목사이자 걸그룹 원더걸스 출신 가수 예은의 아버지 얘기를 전했다. 해당 프로그램에 따르면 예은 아버지는 2010년부터 2016녀까지 150명의 신도들에게 878차례에 걸쳐 200억원 가량의 사기를 친 혐의로 구속됐다.

이어 실제 설교 영상에서 목사가 "200원 주식이 적어도 2000원 가치는 된다"며 "100만원이니까 한 번 해봐라. 이것저것 다 떠나서 100만원 헌금했다 생각하라"고 말하는 모습이 공개됐다. 특히 이 목사는 자신의 자녀이자 유명 연예인인 예은의 이름을 이용해 피해자들에게 신뢰감을 준 것으로 드러나 충격을 자아냈다.

장윤정 엄마가 또 다시 구설수에 오른 가운데 누리꾼들은 임신 중인 장윤정에게 걱정 어린 시선을 보내고 있다.